화성 융릉과 건릉에서 감상하는 전통무예

화성 융릉과 건릉에 모셔진 장조 사도세자와 그의 아들 정조가

김미숙 | 기사입력 2019/11/13 [11:20]

화성 융릉과 건릉에서 감상하는 전통무예

화성 융릉과 건릉에 모셔진 장조 사도세자와 그의 아들 정조가

김미숙 | 입력 : 2019/11/13 [11:20]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조선왕릉서부지구관리소는 오는 17일 오후 2시부터 3시 30분까지 화성 융릉과 건릉(사적 제206호)의 융릉 광장에서 융건릉에서 전통무예를 만나다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조선왕릉서부지구관리소가 화성 융릉과 건릉에 모셔진 장조 사도세자와 그의 아들 정조가 아꼈던 장용영(壯勇營) 군사를 떠올리며 만든 전통무예 시연행사로, 장용영은 조선 최강의 군대라고 평가받는 왕의 호위군대다. 

 

▲ 2019년 여름 행사


이번행사에서는 섬세하면서도 위협적인 무예 택견(국가무형문화재 제76호)이 융릉 광장에서 선보일 계획이다.  행사 당일 융릉 광장에서는 택견 뿐 아니라 사물판굿, 북청사자놀음(국가무형문화재 제15호) 등 다양한 공연도 함께 펼친다.

행사에 온 관람객들은 부드러우면서도 날렵한 택견 동작을 보며, 가을의 절정을 맞이한 건릉의 길목에 자리한 상수리나무길과 융릉과 건릉 사이 중앙로에 향기로도 이름난 소나무 길 등 수려한 가을 풍경을 자랑하는 융건릉의 정취도 만끽할 수 있다. 공연은 무료(왕릉 입장료는 별도)이며 17일 화성 융릉과 건릉을 방문한 모든 관람객에게 열려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노래가 만든 전설, 제천 박달재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