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안군, 11월 문화가 있는 날, 문해교실 시화전 개최

입곡군립공원은 수려한 자연풍광으로 사시사철 관광객들의

이형찬 | 기사입력 2019/11/23 [09:04]

함안군, 11월 문화가 있는 날, 문해교실 시화전 개최

입곡군립공원은 수려한 자연풍광으로 사시사철 관광객들의

이형찬 | 입력 : 2019/11/23 [09:04]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함안군은 11월 문화가 있는 날을 맞이하여 오는 30일까지 입곡군립공원 둘레길에서 찾아가는 아라가야 문해교실 시화전을 개최한다. 입곡군립공원은 수려한 자연풍광으로 사시사철 관광객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는 명소로, 입곡저수지와 더불어 아라힐링카페(무빙보트)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 문해교실 시화전


이와 관련하여 군은 입곡군립공원 정자 아랫길에 위치한 산림욕장 오솔길에 가을철 단풍객들을 맞이하기 위해 경남평생교육원장상을 받은 나의 기쁨을 비롯한 시화 39점을 전시하여 어르신들이 한글을 배울 수 있었던 기쁨과 생활 속 다양한 사연을 전하고 있다.

 


한편 군은 지난 2016년부터 일상생활을 영위하는 데 불편을 느끼는 성인들을 대상으로 제2의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찾아가는 아라가야 문해교실을 운영해오고 있다. 또한 군에서는 매달 마지막 수요일이 포함된 해당 주간을 문화가 있는 날로 지정, 군민이 일상에서 예술과 문화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다양한 문화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잡돈사니
2019 환하게 밝힌 한국관광의 별 7개 관광자원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