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립국악단 작품발표공연정읍풍류 천강지곡감동 예고

공연에서는 각 부에서 한 해 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엄선된 작품으로 통해 시민들에게

한미숙 | 기사입력 2019/12/05 [06:20]

정읍시립국악단 작품발표공연정읍풍류 천강지곡감동 예고

공연에서는 각 부에서 한 해 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엄선된 작품으로 통해 시민들에게

한미숙 | 입력 : 2019/12/05 [06:20]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연말 온 가족을 사로잡을 정읍시립국악단 작품발표공연 정읍풍류 천강지곡이 오는 7일 오후 4시에 정읍사예술회관에서 무료로 펼쳐진다. 1993년 창단한 시립국악단은 주호종 국악단장을 중심으로 연주부와 창극부, 무용부 3개 부 35명으로 구성되어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각 부에서 한 해 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엄선된 작품으로 통해 시민들에게 선보일 계획이다.

 

▲ 정읍풍류천강지곡(바라밀승무)


첫 공연으로는 창작 국악 관현악곡인정읍판타지가 무대에 오른다. 정읍의 아름다움과 역동적이고 힘찬 발전의 모습을 동시에 담아낸 작품으로 연주부가 정읍의 모습을 음악으로 표현해 들려줄 예정이다. 두 번째 공연은이리 오너라 업고 놀자~로 유명한 대중들에게 끊임없이 사랑받고 있는 춘향가를 해학이 넘치는 짧은 창극으로 만든춘향전이다. 창극부의 찰진 연기와 구성진 판소리를 들을 수 있다.

 

▲ 정읍풍류천강지곡(정읍풍류가) 


세 번째 공연은 우리에게 친숙한 영화 OST(타이타닉, 첨밀밀, 왕의 남자)를 국악 연주로 감상하는 시간으로 아련한 해금 선율이 돋보이는 연주로 귀를 즐겁게 해줄 예정이다. 네 번째 공연은바라밀승무로 무용부의 춤과 승무북의 신명난 가락, 연주부의 타악이 조화를 이루는 작품이다. 모든 것을 떨쳐버리고 열반에 이르고자 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 정읍풍류천강지곡 감동예고(전단앞) 


마지막 공연은 올 한해 많은 공연에서 선보였던정읍풍류가로 정읍의 역사와 문화를 노래한 창과 구절초 꽃부채와 함께하는 춤이 어우러진 작품이다. 시민 모두가 따라 부를 길 희망하는 대표작품으로 관람객과 함께 공연의 대미를 장식하고자 하는 국악단의 의도가 엿 보인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걷고 사색하고 치유하는 가평 경기도잣향기푸른숲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