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박물관, 2021년 여름방학 어린이박물관교실 운영

무더운 여름, 시원한 박물관에서 불상 삼매경에 빠져보자

이형찬 | 기사입력 2021/07/20 [06:09]

부산박물관, 2021년 여름방학 어린이박물관교실 운영

무더운 여름, 시원한 박물관에서 불상 삼매경에 빠져보자

이형찬 | 입력 : 2021/07/20 [06:09]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부산시 부산박물관은 여름방학을 맞이한 초등생들을 위해 오는 8월 3일부터 8일까지 2021년 여름방학 어린이박물관교실을 개최한다. 이번 여름방학 어린이박물관교실은 현재 전시 중인 ‘부처님 오신 날’ 기념 특별전 「봄날, 부처님 나투시다」와 연계해 ‘불상 삼매경’을 주제로 하며, 초등학생들에게 다소 생소하고 어려울 수 있는 불상·보살상의 종류와 특징, 차이점 등을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쉽고 재미있게 풀어낼 예정이다. 교육은 시청각 강의와 만들기 체험, 전시 관람 순으로 진행된다.

▲ 여름방학 어린이박물관교실 운영 _ 부산광역시 


먼저, 주제 강의와 만들기 체험은 부산박물관 교육실에서 진행된다. 특히, 한국의 가장 대표적인 불상·보살상인 석굴암 본존불과 반가사유상(국립중앙박물관 소장)의 모양을 석고 방향제로 만들어 보는 시간은 어린이들의 오감을 자극하는 체험학습으로, 참가자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체험활동 후에는 박물관 교육강사들의 눈높이 해설과 함께 고중세실·기증실 등의 상설전시와 특별전 「봄날, 부처님 나투시다」를 관람하며, 부산박물관의 대표 유물인 금동보살입상(국보 제200호)을 비롯해 다양한 불상·보살상을 직접 관찰해볼 기회가 주어진다.


수업은 오는 8월 3일부터 8일까지 6일간 1일 2회(오전 10시, 오후 1시)씩 총 12회 운영된다. 회당 초등학교 1~6학년 10명(보호자는 교육장 입장 불가)까지 참여할 수 있으며, 별도 참가비는 없다. 참가 신청은 7월 27일 오전 10시부터 8월 1일 오후 6시까지 부산박물관 홈페이지(https://museum.busan.go.kr/busan)에서 선착순으로 할 수 있다. 다만,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참가인원, 수업 일정 등이 변경될 수 있으므로 공지사항을 사전에 꼭 확인해야 한다.


부산박물관은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마스크 착용, 열 체크, 손 소독, 출입자 간편전화 체크인, 거리두어 앉기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방침이다. 또한, 발열, 기침, 인후통, 두통 등 유증상자들에게는 참가 신청 사전 취소 또는 시설 출입 제한이 권고된다.


부산박물관 관장은 이번 여름방학 어린이박물관교실은 힘겨운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무더운 여름방학을 맞이하는 초등생들에게 시원하고 명쾌한 역사 체험학습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되었다며,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더 많은 어린이가 우리 역사와 문화재 그리고 박물관에 대한 애정과 관심을 키울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부산 남구 유엔평화로 63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안전하고 즐겁게, 익산에서 가을을 즐긴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