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원도심 도보여행 인천시 핵심 관광명소로 육성

공모사업 선정으로 군은 '강화 원도심 도보여행'을 전국적인 인지도를 확대

한미숙 | 기사입력 2021/09/05 [03:25]

강화군, 원도심 도보여행 인천시 핵심 관광명소로 육성

공모사업 선정으로 군은 '강화 원도심 도보여행'을 전국적인 인지도를 확대

한미숙 | 입력 : 2021/09/05 [03:25]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강화 원도심 도보 여행이 인천을 대표하는 핵심 관광명소로 육성된다. 강화군은 기존 지역 관광지를 업그레이드해 인천 핵심 관광명소로 육성하는 공모사업에 강화 원도심 도보 여행지 가 선정돼 시비 5억 원을 확보했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군은 강화 원도심 도보여행 을 전국적인 인지도를 확대하고 오래 머물면서 관광할 수 있는 관광기반을 조성할 방침이라고 한다.

▲ 원도심 도보길 소창체험관 _ 강화군

 

지역밀착형 소규모 관광사업자들의 창의력과 기획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관광 콘텐츠를 발굴·육성해 자생력을 강화하고 현장 중심의 마케팅을 추진해 인천시를 대표하는 핵심 관광명소로 육성할 계획이다. 또한 원도심의 관광요소별 현황을 관광객 동선을 따라 진단하고 연계시켜 종합적으로 개선하고 역사문화자원과 소규모 사업자들을 융합해 원도심의 골목골목에서 고부가 가치를 창출할 복안이다.

 

▲ 원도심 강화소창기념품전시장 _ 강화군


한편 강화 원도심 도보여행 은 고려 고종이 강화도로 천도하면서 축조된 강화산성과 고려궁지를 중심으로 대한성공회 강화성당, 조양방직, 소창체험관 등 골목 사이사이를 걸으면서 고려시대부터 1960∼70년대 산업화기에 이르는 강화의 숨겨진 역사, 문화 이야기를 즐길 수 있도록 구성돼 있다.

 

▲ 원도심 강화산성-북문-진송루 _ 강화군


최근에는 소창전시관, 실감형미래체험관 등을 새롭게 조성하고 도시재생사업인 왕의 길로 원도심에 스토리를 불어넣었다. 또한 강화문화재야행, 원도심 스토리워크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하고 관광 프로그램을 수요자 중심으로 개선해 꾸준하게 관광객이 증가하고 있다. 지난 2월에는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하는 2021∼2022 한국관광 100선 에 선정된 바 있다. 유천호 군수는 원도심의 골목골목에 활기를 불어넣어 침체한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겠다며 이번 공모사업 선정을 계기로 인천 대표 관광지를 넘어 전국 최고의 관광지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인천 강화군 강화읍 남문안길20번길 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국립수목원 수목원 단풍 이달 22-30일 절정에 이른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