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산로·하천변 스마트 조난신고 시스템 구축

조난신고자 정확한 위치 파악해 신속하게 대응함으로써 사고자 골든타임 확보

양상국 | 기사입력 2021/09/22 [11:40]

등산로·하천변 스마트 조난신고 시스템 구축

조난신고자 정확한 위치 파악해 신속하게 대응함으로써 사고자 골든타임 확보

양상국 | 입력 : 2021/09/22 [11:40]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등산로와 하천변 등 위치를 확인하기 어려운 곳에서 긴급상황이 발생할 시 스마트폰으로 자신의 위치정보를 파악한 후 신속히 조난신고를 할 수 있는 시스템이 갖춰진다. 전주시는 다음 달까지 총사업비 5000만 원을 들여 모악산과 건지산 등 주요 등산로와 하천변 등 230여 개소에 국가지점번호를 활용한 스마트 조난신고 시스템을 구축한다고 지난 17일 밝혔다.

 

▲ 등산로·하천변 스마트 조난신고 시스템 구축  © 전주시

 

국가지점번호 스마트 조난신고 시스템은 산이나 하천 등에서 위급한 상황이 발생한 경우 스마트폰을 통해 위치를 확인하고 즉시 조난신고를 할 수 있도록 돕는 게 핵심이다. 국가지점번호판과 떨어진 곳에서도 시스템에 접속하면 간단한 터치로 주변 사람에게 조난사실을 알리거나 119에 문자·전화로 신고할 수 있는 이점이 있다.

 

▲ 등산로·하천변 스마트 조난신고 시스템 구축  © 전주시

 

신고자가 국가지점번호판과 가깝다면 스마트폰에 탑재된 NFC(근거리 무선통신) 기능을 켠 뒤 NFC칩이 장착된 국가지점번호판에 스마트폰을 갖다 대기만 하면 편리하게 위치공유 및 119 신고가 가능하다. 신고자가 국가지점번호판과 떨어져 있는 경우에도 스마트폰에서 전주시 스마트 조난신고 시스템 에 접속하면 정확한 위치 확인과 함께 위치공유 및 119 신고를 할 수 있다.  

 

 

이를 위해 시는 모악산 18개소, 건지산 59개소, 학산·고덕산 45개소 등 230여 개소에 설치된 국가지점번호판에 NFC칩을 장착하고 스마트 조난신고 웹사이트도 구축할 예정이다. 다음 달 말까지 시범운영에 나선 뒤 오는 11월부터 정식 운영에 들어간다는 방침이라고 한다. 이 시스템이 구축되면 조난신고자의 정확한 위치를 파악해 신속하게 대응함으로써 사고자의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영봉 전주시 생태도시국장은 코로나19로 지난해부터 등산객이 늘어나면서 사고의 위험도 높아지고 있는 상황 이라며 국가지점번호 스마트 조난신고 시스템이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가지점번호는 도로명주소법 제23조를 근거로 국토와 인근 해양을 격자형으로 일정하게 구획하고 지점마다 번호를 부여한 것으로, 문자와 숫자를 혼합해 10자리로 표기돼 건물이 없는 비도시 지역의 재난·재해·응급상황 발생 시 사고지점 파악과 신속한 구조를 위해 활용되고 있다.

전북 완주군 구이면 원기리 1069-1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국립수목원 수목원 단풍 이달 22-30일 절정에 이른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