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문화체육관광부 지역특화 스포츠관광 육성 공모사업 선정

노르딕워킹, 클라이밍 등 고창 스포츠체험와 지역관광 우수성 인정받아

이소정 | 기사입력 2021/04/18 [07:06]

고창군, 문화체육관광부 지역특화 스포츠관광 육성 공모사업 선정

노르딕워킹, 클라이밍 등 고창 스포츠체험와 지역관광 우수성 인정받아

이소정 | 입력 : 2021/04/18 [07:06]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전북 고창군이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에서 주관하는 ‘2021년 지역특화 스포츠관광 산업 육성 사업’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전했다. 이번 공모사업은 지역별 스포츠관광 산업 육성을 통해 균형적 스포츠산업 발전 기반을 마련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효과를 높이기 위해 추진됐다.

 

고창군은 ‘높을고창 숲포츠 관광 브랜드 특화 사업’을 주제로 신청했다. 1차 서류 심사와 2차 현장 심사를 거쳐 쟁쟁한 경쟁을 뚫고 선정돼 올해부터 국비 5억원씩 3년간 총 15억원을 지원받게 됐다. 

 

▲ 스포츠 관광_할매바위 클라이밍 교실 _ 고창군 

 

군은 운곡습지 노르딕워킹, 할매바위 클라이밍, 방장산 패러글라이딩 등 고창의 청정한 숲에서 즐기는 스포츠(숲포츠)를 활용한 스포츠 체험 프로그램을 개발해 관광객을 끌어모을 계획이다. 우선, 올해 완공 예정인 인공암벽장에서 전국 스포츠클라이밍 대회를 열 예정이다. 또 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해 군민을 대상으로 스포츠종목 자격증반을 운영해 전문 인력을 양성한다.

 

고창군수는 백신 보급 등으로 코로나 상황이 완화될 경우 향후 국내 여행 수요는 폭발적으로 증가할 것이다며 고창의 우수한 관광 자원과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활용해 더 많은 관광객을 유치하고 지역 상권이 활성화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최근 고창군은 스포츠마케팅 부문에서 우수한 성적을 내고 있다. 다수의 전국대회 개최와 전지훈련 팀 유치로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도에 선정된 문체부 공모사업 ‘할매바위 클라이밍 체험 및 투어’(국비1억원)에 이어 올해도 공모사업에 선정되는 등 관광 마케팅까지 적극 행정을 추진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5월에 가볼만한 전라남도 비대면 안심 여행지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