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여름힐링 용안생태습지 해바라기 활짝

나비 닮은 나비바늘꽃이 8천여 제곱미터 들판에 만발해 코로나19로 비대면

이소정 | 기사입력 2021/07/22 [09:10]

익산시, 여름힐링 용안생태습지 해바라기 활짝

나비 닮은 나비바늘꽃이 8천여 제곱미터 들판에 만발해 코로나19로 비대면

이소정 | 입력 : 2021/07/22 [09:10]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해바라기 황금물결과 수만송이 나비바늘꽃들이 화사한 모습으로 시민들을 맞이하고 있다. 익산시 금강 용안생태습지에는 5천여 제곱미터 규모에 3만여본의 해바라기꽃밭이 펼쳐져 장관을 이룬다. 꽃잎의 모양이 나비 닮은 나비바늘꽃이 8천여 제곱미터 들판에 만발해 코로나19로 비대면 관광장소를 찾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여름꽃밭으로 화사해진 용안생태습지가 최근 코로나19 시대에 탁트인 자연관광 명소로 사람들과 접촉하지 않고 안전하고 여유롭게 즐길 수 있는 곳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 용안생태습지-해바라기 _ 익산시  


용안생태습지는 67만제곱미터의 대규모 생태습지공원으로 축구장 93개 면적 규모다. 지난해 한국관광공사와 전국관광기관협의회가 선정한“가을 비대면 관광지 100선”으로 선정되는 등 우리나라 대표 생태관광지로 떠오른다. 최근 시원한 금강의 강바람을 맞으며 여름 꽃밭을 도보는 물론 자전거 여행까지 즐길 수 있어 사계절 생태계의 변화를 느끼는 힐링 여행지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 용안생태습지_나비바늘꽃 


이용재 건설과장은 용안생태습지는 코로나19로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줄 힐링명소로 익산시민들과 전국관광객이 찾는 익산 최고의 보물로 활성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 용안생태습지 전경 


익산시는 대전지방국토관리청에서 효율적인 국가하천 유지관리를 위해 실시한 2020년 국가하천 유지관리 실태를 평가한 결과 대전광역시 등 20개 시·군 중 3위를 차지해 우수 지자체 표창수여 및 포상금으로 21년 예산지원 1억원을 받았다. 올해 관광 활성화를 위해 조경공사로 산책로 데크 정비, 제방 황토포장, 중앙진입로 개설 등을 추진 중이다.

전북 익산시 용안면 간선길 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안전하고 즐겁게, 익산에서 가을을 즐긴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