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지용제, 충청북도 최우수축제 5년 연속 달성 쾌거

지정축제 심사에서 최우수축제로 선정되어 3천만원의 도비를 지원받는다

양상국 | 기사입력 2022/01/21 [03:08]

옥천군 지용제, 충청북도 최우수축제 5년 연속 달성 쾌거

지정축제 심사에서 최우수축제로 선정되어 3천만원의 도비를 지원받는다

양상국 | 입력 : 2022/01/21 [03:08]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옥천군은 지난해 “시가 숨 쉬는 마음, 시를 꿈꾸는 마을”이라는 주제로 온라인으로 개최된‘ 지용제’가 2022년도 충청북도 지정축제 심사에서 최우수축제로 선정되어 3천만원의 도비를 지원받는다. 지용제는 2017년 유망축제에서 2018년부터 2022년까지 5년 연속 최우수축제로 선정되며 명실공이 충청북도를 대표하는 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충청북도는 민간전문가로 구성된 축제평가단을 구성해 2021년 도내 시·군에서 개최된 축제에 대해 축제기획 및 추진방안, 방역 및 안전관리, 축제 특성·콘텐츠, 축제운영 및 발전지속성, 축제 성과 등을 평가하여 도 지역축제육성위원회에서 최종 결정했다.
 

▲ 충북도 지청 최우수 축제 선정 기념 촬영 모습

 

매년 5월 15일 정지용 시인의 생일을 전후해 열리던 지용제는 2020년 코로나19로 인해 10월로 한 차례 연기하고 온·오프 병행으로 열렸고, 지난해에는 온라인으로 전면 전환하여 개최되었다. 


지난해 지용제는 시를 통한 치유와 힐링을 주제로 느리게 천천히 즐기는 축제 구성으로 타 축제와는 결을 달리하며 희소성을 높였다. 또한 ‘정지용 시노래 음악회’, ‘정지용 기념 패션쇼’,‘향수밥상투어’ 등 다채로운 신규 프로그램을 내놓으며 많은 관심을 끌었다. 2020년 온라인 개최의 경험으로 2021년에는 2020년 대비 구독자 및 조회수가 각 320%, 36% 증가하는 성과를 냈다.
 

김재종 옥천군수는 5년 연속 선정은 군민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관심과 성원을 보내준 덕분이며, 코로나19 확산 속에서도 새로운 모습의 축제를 선도하기 시작한 값진 결과라며, 올해도 군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며 충청북도를 넘어 옥천이 문향의 고향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정현 옥천문화원장도 코로나19라는 위기 속에 온라인을 무기삼아 다소 재미가 부족할 수 있는 문학축제의 단점을 보완하며 새롭게 저변을 넓혀가는 기회가 된 것 같다며 최우수축제 5년 연속 달성하는데 고생하신 주관단체와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더 나은 지용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충북 옥천군 옥천읍 중앙로 99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광공사 2022 여름시즌 비대면 안심관광지, 전라남도 관광지 3곳 선정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