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5-6월 베트남 다낭‧나트랑 운항 재개

보라카이 등 상반기 안에 동남아 노선 중심으로 운항 확대할 것

박소영 | 기사입력 2022/04/15 [00:05]

에어서울, 5-6월 베트남 다낭‧나트랑 운항 재개

보라카이 등 상반기 안에 동남아 노선 중심으로 운항 확대할 것

박소영 | 입력 : 2022/04/15 [00:05]

[이트레블뉴스=박소영 기자] 에어서울(대표 조진만)이 5월과 6월에 각각 베트남 다낭과 나트랑 노선의 운항을 재개한다. 에어서울은 5월 28일 다낭에, 6월 18일 나트랑에 각각 주 4회(수, 목, 토, 일) 스케줄로 운항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에어서울은 코로나 팬데믹으로 국제선 운항을 중단한지 약 2년 여 만에 사이판과 괌 노선을 포함해 모두 4개 휴양지 노선의 운항을 재개하게 됐다.

 

▲ 에어서울 항공기  

 

에어서울은 상반기 안에 보라카이(칼리보)와 코타키나발루 노선의 운항을 재개하고 필리핀 세부 노선의 신규 취항도 추진할 계획이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베트남 노선이 오랜만에 재개되는 만큼 현지 호텔 등과 제휴해 다양한 프로모션을 준비 중이다.며, 6월 이후 여름부터는 해외여행 수요가 더욱 확대될 것으로 보고 베트남 이외의 국제선 노선 운항도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어서울은 지난 3월 30일에는 사이판에 신규 취항하고, 오는 5월 14일에는 괌 노선의 운항을 재개한다. 국제선 재개를 기념해 현지 호텔 등과 다양한 제휴 프로모션을 실시 중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댕댕이와 사람이 함께 행복한, 춘천 강아지숲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