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세이퍼시픽항공, 아시아 최초 기업 고객 대상 지속가능한 항공 연료 이용 프로그램 실시

AF를 적극적으로 사용하여 전 세계 항공업계의 지속가능한 변화를 촉진하는데 기여하고자

박소영 | 기사입력 2022/04/23 [10:11]

캐세이퍼시픽항공, 아시아 최초 기업 고객 대상 지속가능한 항공 연료 이용 프로그램 실시

AF를 적극적으로 사용하여 전 세계 항공업계의 지속가능한 변화를 촉진하는데 기여하고자

박소영 | 입력 : 2022/04/23 [10:11]

[이트레블뉴스=박소영 기자] 캐세이퍼시픽항공이 아시아 항공사 최초로 ‘기업 고객 대상 지속가능한 항공 연료 이용 프로그램(Corporate Sustainable Aviation Fuel Programme)’을 시범 실시한다. 지속가능한 항공 연료(이하 SAF)는 기존 제트 연료와 비교해 항공기 운항 전 과정 기준 탄소 배출량을 최대 100%까지 줄일 수 있어 탄소 배출량 감축에 가장 효과적인 해결책이다. 캐세이퍼시픽은 SAF를 적극적으로 사용하여 전 세계 항공업계의 지속가능한 변화를 촉진하는데 기여하고자 본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 캐세이퍼시픽항공, 아시아 최초 기업 대상 지속가능한 항공 연료 이용 프로그램 실시

 

기업 고객이 본 프로그램을 통해 SAF 구매에 동참하면 캐세이퍼시픽은 기업 출장 및 항공 화물 운송 등 항공편 운항 시 SAF 이용을 확대하고, 참여 기업들에게는 탄소 배출 저감에 대한 공인된 인증을 제공하는 방식이다. 

 

이번 SAF 시범 프로그램에는 총 8개 글로벌 고객사(AIA, Airport Authority Hong Kong(AAHK), DHL Global Forwarding, HSBC, Kintetsu World Express(KWE), PwC China, Standard Chartered, Swire Pacific)가 참여한다. 

 

캐세이퍼시픽은 본 프로그램이 기후 변화 대응을 위해 힘쓰는 타 기업과 협업할 수 있는 중요한 기회이자 유관 업계에 참여를 요청하는 첫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지속가능한 항공 연료가 업계에서 실질적으로 잘 사용될 수 있도록 선구자 역할에 전사적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캐세이퍼시픽은 지난 20여년 동안 환경 보고서 발표, 탄소 상쇄 프로그램 ‘플라이 그리너’ 운영, 지속가능한 항공 연료 기술에 투자하는 등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또한△ 2022년까지 약 2억개의 일회용 플라스틱 감축 △ 2030년까지 총 연료 소비량의 10%를 지속가능한 항공 연료로 사용 △ 2050년까지 탄소 중립 달성 등 3가지 주요 목표를 수립해 보다 더 친환경 경영에 집중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댕댕이와 사람이 함께 행복한, 춘천 강아지숲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