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5월에만 주 18회 증편 코로나 이후 최다

5월부, 총 9개 노선 주 18회 증편 단계적 여객 정상화 시동

박소영 | 기사입력 2022/04/26 [05:01]

아시아나, 5월에만 주 18회 증편 코로나 이후 최다

5월부, 총 9개 노선 주 18회 증편 단계적 여객 정상화 시동

박소영 | 입력 : 2022/04/26 [05:01]

[이트레블뉴스=박소영 기자] 아시아나항공이 정부의 자가격리 해제와 국제선 정상화 계획에 발맞춰 미주/호주/아시아 등 다양한 노선에 걸쳐 운항을 확대한다. 장거리 노선은 인천-로스엔젤레스 운항을 5월에만 주 4회를 증편하여 코로나19 이전의 1일 2회(주 14회) 운항으로 회복한다. 기존 주 2회 운항하던 인천-시드니 노선은 주3회(수, 금, 일)로 증편했으며, 7월부터는 주 4회로 증편 운항할 계획이다.

 

▲ 아시아나항공 A330 항공기   

 

아시아 노선 운항도 대폭 늘린다. ▲일본은 인천-오사카를 주 2회 증편하여 매일 1회씩 운항하며, 인천-후쿠오카를 주 1회 증편 하여 주 3회로 운항한다. ▲동남아시아는 인천-하노이를 주 6회에서 7회로, 인천-프놈펜을 주 5회에서 주 7회로, 인천-호치민과 인천-마닐라를 주 7회에서 주10회로 각각 증편 운항한다. ▲또한 4월 29일(금)부터 인도 델리 노선을 주 1회로 운항 재개하며, 이는 2019년 7월 8일부로 운항을 중단한 이후 약 33개월 만의 정기편 재운항이다. 

 

한편 시드니 노선은 증편을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4월25일~5월25일 기간 내 인천발 시드니행 항공권 구매 손님에게 최대 5만원 할인(5월 15일~8월 31일 출발 대상) ▲신라면세점 할인 혜택 및 기념품을 증정한다. 이외에도 ▲아시아나항공 기내면세점 할인쿠폰 및 신한은행 환전 수수료 70%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아시아나항공은 총 9개 노선에 대해 주 18회 증편했으며, 이는 코로나 19이후 월간 최대 증편이다 라며, 공급 확대를 통해 고객 편의 제고와 수익성 개선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댕댕이와 사람이 함께 행복한, 춘천 강아지숲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