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이순신 영상관 ‘미디어아트 테마공간’ 으로 거듭난다

18개 시·군을 대상으로 지역의 특화된 문화·생태·시설·관광자원·문화향유 프로그램

이형찬 | 기사입력 2022/05/19 [11:05]

남해군, 이순신 영상관 ‘미디어아트 테마공간’ 으로 거듭난다

18개 시·군을 대상으로 지역의 특화된 문화·생태·시설·관광자원·문화향유 프로그램

이형찬 | 입력 : 2022/05/19 [11:05]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이순신 순국공원 내에 위치한 이순신영상관이 미디어아트 테마공간으로 거듭난다. 남해군은 경남도가 주최하고 (재)경남문화예술진흥원에서 주관하는 ‘2022 지역특화 콘텐츠개발 지원사업’에 선정돼 사업비 3억원을 확보했다고 전했다. 

 

‘2022 지역특화 콘텐츠개발 지원사업’은 경상남도가 도내 18개 시·군을 대상으로 지역의 특화된 문화·생태·시설·관광자원·문화향유 프로그램과 연계하여 지역에 경제적 부가가치창출이 가능한 콘텐츠를 개발하는 사업이다. 남해군은 ‘이순신영상관 노량해전 몰입형 실감콘텐츠 개발사업’을 제시했다.

 

▲ 이순신 영상관‘미디어아트 테마공간’으로 거듭난다 _ 남해군

 

현재 이순신순국공원 내에 위치한 이순신 영상관은 2017년부터 노량해전의 격전을 입체영상으로 제작한 ‘노량, 불멸의 바다’를 상영 중이지만 거듭된 방문객의 감소로 변화하는 트렌드에 맞춘 새로운 콘텐츠가 절실한 상황이다. 남해군은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사업비 3억 원을 투입해 이순신영상관의 돔형상영관을 몰입형 미디어아트 전시공간으로 개편한다. 

 

남해군 관계자는 이순신영상관의 새로운 콘텐츠 개발로 더 많은 볼거리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이번 개편을 시작으로 이순신순국공원을 남해군 미디어아트 테마공간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전했다. 

경남 남해군 고현면 남해대로 3829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댕댕이와 사람이 함께 행복한, 춘천 강아지숲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