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스페인 산티아고에 돌하르방·간세 세웠다

한-스페인 관광협력 강화. 제주올레길 ↔ 산티아고 순례길 공동마케팅

이소정 | 기사입력 2022/07/14 [11:18]

제주도, 스페인 산티아고에 돌하르방·간세 세웠다

한-스페인 관광협력 강화. 제주올레길 ↔ 산티아고 순례길 공동마케팅

이소정 | 입력 : 2022/07/14 [11:18]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한-스페인 관광협력사업의 일환으로 스페인 산티아고 순례길에 지난 12일(현지시간) 제주 상징물인 돌하르방과 간세를 설치했다. 이번 제주 상징물 설치 기념행사는 지난해 6월 문재인 대통령 스페인 순방을 계기로 한국과 스페인 간 관광교류 활성화에 목적을 둔 협력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협력사업을 통해 한국의 제주 올레길과 스페인의 산티아고 순례길에 상호 상징구간을 만들어 공동 마케팅을 펼치기로 했다.

 

▲ 제주도, 스페인 산티아고에 돌하르방·간세 세웠다

 

상징구간으로 제주올레 1코스와 스페인 산티아고 순례길 아레카 구간이 선정됐다. 제주 상징물로는 돌하르방과 제주올레의 간세가 세워졌으며, 스페인 산티아고 상징물로는 조가비가 디자인된 표지석이 상호 상징구간에 설치된다. 이번에 산티아고 행사는 제주 상징물을 아레카 상징구간에 설치하는 것으로, 기념행사와 부대행사가 함께 열렸다. 부대행사에서는 제주해녀를 소재로 한 무용 공연을 선보였으며, 제주의 자연을 담은 사진 10점과 제주올레 사진 10점을 활용해 디지털 방식으로 사진전을 개최했다.

 

▲ 제주해녀를 소재로 한 무용 공연을 선보였다 _ 제주도청

 

아울러 제주도는 스페인 갈리시아주와 다양한 분야에서 실무교류 협력하기로 하고 이에 대한 협약을 제주 상징물 스페인 설치 제막행사와 연계해 12일 체결했다. 이번 협약 체결은 양 지방정부 간 관광교류 활성화에 중점을 두고 있으며 축·수산 등의 분야로도 확대하는 등 교류 다변화를 위한 적극적 협력 관계를 유지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 제주도, 스페인 산티아고에 돌하르방·간세 세웠다

 

제주도는 스페인에서 제주 상징물을 설치하는 것과 함께 세계관광기구(UNWTO)를 방문해 국제 섬관광정책(ITOP) 세미나와 연계한 제주-UNWTO 간 협업사례 발굴 및 UNWTO 회의 등 국제 마이스 행사 제주유치 방안 협의를 진행했다.

 

▲ 제주도, 스페인 산티아고에 돌하르방·간세 세웠다

 

김애숙 제주도 관광국장은 이번 한-스페인 관광협력 사업을 통해 제주와 올레길이 널리 알려지기를 바란다며 양국 간의 우호협력은 물론 유럽지역으로의 관광교류 확대 및 다변화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문연로 6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그땐 미처 몰랐던 수학여행지, 공주 무령왕릉과 왕릉원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