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토요일에 다회용컵 들고 화성행궁 방문하면 무료입장

토요일에 다회용컵을 들고 화성행궁에 가면 무료로 입장할 수 있는

양상국 | 기사입력 2022/08/05 [14:11]

수원시, 토요일에 다회용컵 들고 화성행궁 방문하면 무료입장

토요일에 다회용컵을 들고 화성행궁에 가면 무료로 입장할 수 있는

양상국 | 입력 : 2022/08/05 [14:11]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매주 토요일 다회용컵을 들고 화성행궁을 방문하는 관광객은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수원시는 일회용품을 줄이고, 다회용컵 사용을 활성화하기 위해 올해 12월까지 ‘다회용컵 사용자 인센티브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토요일에 다회용컵을 들고 화성행궁에 가면 무료로 입장할 수 있는 ‘매주 토요일은 웰컴 텀블러 데이’를 운영한다. 

 

▲ 토요일에 다회용컵들고 화성행궁방문하면 무료입장 _ 수원시

 

‘다회용컵 사용 스티커 적립 이벤트’도 있다. ‘수원 환경컵 큐피드(Cupid) 사용 캠페인’에 참여하는 카페 36개소에서 음료를 구매할 때 큐피드를 비롯한 개인 텀블러를 사용하면 스티커 1개를 적립해준다. 스티커를 10개 모은 선착순 800명에게 텀블러 가방을 증정한다.

 

수원시가 일회용컵 사용을 줄이기 위해 지난해 2월 시작한 ‘수원 환경컵 큐피드 사용 캠페인’은 카페에서 음료를 포장구매할 때 일회용컵 대신 수원시가 제작한 다회용 텀블러 ‘큐피드’를 사용하는 것이다. 캠페인 참여 카페는 포장 구매 손님에게 큐피드를 안내하고, 사용을 원하는 손님에게 1000원에 큐피드를 판매한다. 

 

▲ 토요일에 다회용컵들고 화성행궁방문하면 무료입장 _ 수원시

 

수원 환경컵 큐피드는 ‘그린디자이너’ 윤호섭 국민대 명예교수가 디자인 개발에 참여해 만든 텀블러로, 용량은 450㎖이다. ‘큐피드(Cupid)’는 ‘Cup’(컵)과 ‘Identity’(독자성)를 조합해 만든 이름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회용컵 사용자에게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할 것이라며 시민들이 다회용컵 사용을 일상화하도록 더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경기 수원시 팔달구 남창동 52-7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전라남도, 휴양림치유의숲명품숲길과 산림휴양시설 인기다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