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인천~나리타 노선 재개

인천~나리타 노선은 9월 27일부터 주 2회(화, 금) 운항 인천국제공항을

박소영 | 기사입력 2022/08/24 [21:18]

에어서울, 인천~나리타 노선 재개

인천~나리타 노선은 9월 27일부터 주 2회(화, 금) 운항 인천국제공항을

박소영 | 입력 : 2022/08/24 [21:18]

[이트레블뉴스=박소영 기자] 에어서울이 9월 말부터 인천~나리타 노선의 운항을 재개한다. 인천~나리타 노선은 9월 27일부터 주 2회(화, 금) 운항하며, 오전 9시 40분에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일본 나리타국제공항에 12시 10분에 도착하는 스케줄이다.

 

▲ 에어서울 나리타 재운항 프로모션 이미지

 

에어서울은 나리타 노선 재운항을 기념해, 오늘(23) 오전 10시부터 9월 6일까지 특가 항공권과 위탁수하물 무료 이벤트를 실시한다. 특가 항공권은 유류할증료와 공항시설사용료를 포함한 총액 기준 109,900원부터이며,  또한, 위탁수하물 역시 기존의 15kg에 10kg를 더 추가해 총 25kg(1개 기준)까지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할인/정상 운임뿐만 아니라 특가 운임에도 적용된다. 인천~나리타 재운항 프로모션은 에어서울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에서  진행되며, 특가 좌석은 선착순 판매로 조기 소진될 수 있다.

서울 강서구 양천로 2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항공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해양수산부 추천, 겨울철 최고 먹거리와 가볼만한 여행지 ②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