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이도 유적 1박2일 선사캠프 운영한다

오이도 신석기인의 삶을 체험해볼 수 있는 숙박형 가족 체험 프로그램

이소정 | 기사입력 2022/09/15 [15:57]

오이도 유적 1박2일 선사캠프 운영한다

오이도 신석기인의 삶을 체험해볼 수 있는 숙박형 가족 체험 프로그램

이소정 | 입력 : 2022/09/15 [15:57]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가을철 억새 풍경이 아름다운 오이도 선사유적공원에서 특별한 하룻밤을 보낼 수 있는 <2022 오이도 유적 1박2일 선사캠프>를 운영한다. <2022 오이도 유적 1박2일 선사캠프>는 6천 년 전, 오이도 신석기인의 삶을 체험해볼 수 있는 숙박형 가족 체험 프로그램이다. 선사캠프는 지난 2년간 코로나19로 인해 운영을 멈췄는데, 올해 방역 지침이 완화되면서 이번 하반기에 본격적으로 운영을 재개한다.

 

▲ 오이도 유적 1박2일 선사캠프 _ 시흥시

 

시는 지난 상반기 고고학 및 문화재 활용 전문가들과 함께 실험고고학 포럼을 통해 이번 캠프에 활용되는 특화 프로그램을 개발한 바 있다. 캠프 참가자는 물고기를 잡을 수 있는 작살과 그물을 만들어 보고, 야영마을 움집에서 하룻밤을 보내면서 신석기인의 삶을 생생하게 경험해 볼 수 있다.  

 

올해 선사캠프는 9월 17일부터 10월 10일까지 주말마다 총 6회 운영되며 1회당 8팀의 가족을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초등학생이 포함된 가족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캠프의 난이도 때문에 미취학 아동의 참여는 제한된다.  접수 기간은 회차별로 다르므로, 캠프의 세부 내용과 접수 방법은 오이도 선사유적공원 누리집(http://oidomuseum.siheung.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경기 시흥시 서해안로 113-27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그땐 미처 몰랐던 수학여행지, 공주 무령왕릉과 왕릉원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