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퍼플섬, 아스타꽃 축제 오는 30일 개막

보라색 꽃이 피는 수목을 심어 봄부터 가을까지 온통 보라색 꽃이

이소정 | 기사입력 2022/09/27 [08:07]

신안 퍼플섬, 아스타꽃 축제 오는 30일 개막

보라색 꽃이 피는 수목을 심어 봄부터 가을까지 온통 보라색 꽃이

이소정 | 입력 : 2022/09/27 [08:07]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신안군은 오는 30일(금)부터 10월 10일까지 퍼플섬으로 유명한 반월박지도에서 ‘보라보라 퍼플섬’이라는 주제로「퍼플섬 아스타꽃 축제」를 개최한다. 섬 곳곳에 라벤더, 라일락, 접시꽃, 버들마편초, 아스타 등 보라색 꽃이 피는 수목을 심어 봄부터 가을까지 온통 보라색 꽃이 피는 이색적이며 아름다운 풍경을 볼 수 있어 매년 30여만명의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다.

 

▲ 퍼플섬 보라국화 아스타꽃 축제 _ 신안군

 

퍼플섬은 2021년 UNWTO 세계최우수 관광마을과 한국관광공사 한국관광의별로 선정되어 국내외의 관심을 받고 있는 관광지이다. 섬에 들어가는 다리와 건물의 지붕과 창틀, 주민들이 사용하는 식기에 이르기까지 모두 보라색이다.

 

▲ 퍼플섬 보라국화 아스타꽃 축제 _ 신안군

 

박우량 군수는 퍼플섬을 방문하는 모든 관광객들이 아름답게 핀 보라색 아스타꽃을 보며 퍼플섬의 향기와 가을의 운치를 여유롭게 느끼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전남 신안군 안좌면 반월도길 19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해양수산부 추천, 겨울철 최고 먹거리와 가볼만한 여행지 ②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