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CU편의점에서 외국인 전용 디스커버서울패스 판매

서울 방문 관광객들이 보다 손쉽게 서울을 즐길 수 있도록 편의점을 통한

김미숙 | 기사입력 2022/09/27 [08:23]

전국 CU편의점에서 외국인 전용 디스커버서울패스 판매

서울 방문 관광객들이 보다 손쉽게 서울을 즐길 수 있도록 편의점을 통한

김미숙 | 입력 : 2022/09/27 [08:23]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서울관광재단은 전국 1만 6,000여개 CU편의점 매장에서 외국인 전용 디스커버서울패스를 판매한다. 기존 디스커버서울패스는 서울 시내 주요 관광안내센터 또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서만 구매 가능했으나 지난 2일 BGF리테일과 업무협약을 통해 전국의 CU편의점 점포로 판매처를 확대하게 됐다.

 

▲ 전국의 모든 CU 편의점에서 디스커버서울패스 모바일권을 구매할 수 있다. _ 서울관광공사

 

구매 및 사용절차는 프리페이드(Pre-paid) 방식으로 구매 후 디스커버서울패스 공식 어플리케이션에 영수증 내 PIN번호를 입력하여 모바일 패스를 생성하면 된다. 공식 홈페이지에서는 해외에서 발행한 카드로만 결제 가능한 반면 CU편의점에서는 현금 결제만 가능하다.

 

▲ 전국의 모든 CU 편의점에서 디스커버서울패스 모바일권을 구매할 수 있다.

 

이와 함께 다가오는 핼러윈데이 및 블랙프라이데이 등 연말 홀리데이 시즌을 겨냥하여 CU편의점과 연계를 통해 다양한 마케팅 프로모션을 전개할 예정이다. 이번 판매처 확대를 통해 관광객들이 보다 손쉽게 서울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편의점은 24시간 동안 상시 이용 가능하고, 야간에도 안심할 수 있으며(보안 시스템), 간편하고 맛있는 제품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는 점에서 매력적인 쇼핑 장소로 접근성 또한 뛰어나다.

 

▲ DSP 모바일 카드

 

한편, 디스커버서울패스는 2016년 7월 출시한 외국인 전용 관광패스로 서울 주요 관광지 무료입장 및 면세점, 공연 등을 할인 이용이 가능하다. 또한 공항철도, 따릉이 등 교통 기능도 사용 가능하여 여러 혜택을 카드 한 장에 모아놓은 상품이다. 자세한 내용은 디스커버서울패스 공식 홈페이지 (www.discoverseoulpass.com) 에서 확인할 수 있다.(영문, 중문간체, 중문번체, 일문 제공)

 

서울관광재단 대표이사는 코로나 엔데믹 이후 외국인 관광객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접근 가능성이 우수한 CU편의점으로 판매망을 확대했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업계와 협업을 통해 관광객이 더욱 편리하게 디스커버서울패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의지를 전했다.

서울 종로구 청계천로 85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해양수산부 추천, 겨울철 최고 먹거리와 가볼만한 여행지 ②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