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청, 수어와 영어로 제작한 해양문화유산 영상 공개

수중발굴·조사연구·전시기획 영상 / 12.1.~12.15.(매주 목) 1편씩 게재

한미숙 | 기사입력 2022/12/01 [08:47]

문화재청, 수어와 영어로 제작한 해양문화유산 영상 공개

수중발굴·조사연구·전시기획 영상 / 12.1.~12.15.(매주 목) 1편씩 게재

한미숙 | 입력 : 2022/12/01 [08:47]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소장 김성배)는 12월 1일부터 15일까지 수어와 영어로 제작한 해양문화유산 콘텐츠 3편을 매주 목요일마다 한 편씩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유튜브 채널에서 공개할 예정이다.

 

▲ (2022.12.1.) 잠수하고 또 잠수하는 리얼 | 수중발굴조사현장(누리안호) - 수어편 _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지난 2016년부터 올해까지 제작한 해양문화유산 영상 콘텐츠 172편에 대한 수어와 영어 지원 콘텐츠 제작 요청을 국민으로부터 받아왔다. 이에 기존 콘텐츠 중 기관 업무를 대표하는 3편을 선정, 청각장애인(농인)과 외국인이 내용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각각 수어 영상과 영어 자막을 추가하여 총 6편으로 제작하였다.

 

▲ 영어편

 

먼저, 12월 1일에는 발굴조사단이 군산시 야미도 부근 해역에서 수중 유물을 탐사하는 ‘잠수하고 또 잠수하는 리얼|수중발굴조사현장(누리안호)’ 영상이, 12월 8일에는 보령시 원산도 현지 섬 문화 조사를 다룬 ‘매년 새로운 섬으로 조사를 떠나는 프로 출장러들|해양문화유산조사팀 섬문화유산조사 현장’ 영상이, 마지막으로, 12월 15일에는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의 전시기획자를 만나 업무에 대해 평소 궁금한 점을 묻고 답한 ‘직업소개|바닷속 문화재를 전시로 보여주다 – 전시기획자’ 영상이 공개된다.

전남 목포시 남농로 136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한국관광공사 2월 가볼만한 추천 여행지로 선정한 '한류 성지순례' 6곳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