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 적극적 스포츠 마케팅 으로 지역경제 훈풍 기대

동계 전지훈련 및 스토브리그, 13개 종목, 138개 팀 ‧ 3,912명 참가

이소정 | 기사입력 2023/01/17 [07:08]

강릉시, 적극적 스포츠 마케팅 으로 지역경제 훈풍 기대

동계 전지훈련 및 스토브리그, 13개 종목, 138개 팀 ‧ 3,912명 참가

이소정 | 입력 : 2023/01/17 [07:08]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천혜의 자연경관과 맛집, 멋집을 골고루 갖춰 MZ세대들의 여행 성지로 사랑받고 있는 강릉시가 동계 전지훈련지로 각광 받으면서 최근 전지훈련팀 방문이 줄을 잇고 있다. 올겨울 시즌에는 10개 종목, 83개 팀이 동계 전지훈련에 참여하고 있으며, 축구, 야구, 농구 종목 55개 팀의 스토브리그 개최도 예정되어있어, 총 3,912여 명이 강릉에서 체류할 것으로 보인다.

 

▲ 강릉시 체육시설 현황도 _ 강릉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이후 강릉아레나와 국제규격을 갖춘 강릉컬링센터를 주축으로 활발한 동계스포츠 마케팅을 펼치고 있으며, 관내 공공체육시설을 활용한 전지훈련팀 유치에 주력하고 있다. 특히, 컬링 종목의 경우 전국 실업팀 중 단연 최고라고 할 수 있는 컬링부‘팀 킴’ 창단으로 전지 훈련팀1)과 각종 컬링 대회2)를 활발하게 유치하고 있다. 1)‘20년 40팀 / 248명 →‘21년 100팀 / 551명 →‘22년 107팀 / 615명 / 2)‘20년 3개 대회 / 40팀 / 339명 →‘21년 3개 대회 / 38팀 / 290명 →‘22년 5개 대회 / 145팀 / 770명

 

또한, 체계화된 공공체육시설을 통해 최근 3년간 전국 및 도 단위 체육대회를 유치3)하였고, 참가선수 28,600여 명을 비롯한 선수 가족 등이 방문함에 따라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관광과 상권에 활기를 불어넣고있다. 3)‘20년 4개 대회 / 5,020명 →‘21년 8개 대회 / 7,920명 →‘22년 20개 대회 / 15,670명

 

오는 4월 세계 믹스더블 및 시니어 컬링선수권 대회, 6월 제58회 강원도민체전과 강원도장애인생활체육대회, 7월 대통령기 전국단체대항 태권도대회 개최로 가족 단위 관람객이 증가하여 체육 문화의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견인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릉시 관계자는 강릉시가 동계 전지훈련과 전국 및 도단위 대회 유치의 최적지임을 널리 알리고, 대규모 스포츠 행사를 개최할 충분한 기반과 역량으로 명실상부한 스포츠 메카 도시를 만들겠다며, 적극적인 스포츠 마케팅을 추진하여 활성화된 지역경제의 훈풍이 시민에게 고스란히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강원 강릉시 강릉대로 33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강릉시, 자연경관, 맛집, MZ세대, 여행성지, 주문진, 스포츠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행정안전부, 겨울 여행하기 좋은 섬 5곳 선정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