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부산 밀 페스티벌에 로컬·미쉐린가이드 맛집이 온다

화명생태공원 오토캠핑장과 연꽃단지 일원에서 열리는 행사는

이형찬 | 기사입력 2024/06/09 [13:46]

2024 부산 밀 페스티벌에 로컬·미쉐린가이드 맛집이 온다

화명생태공원 오토캠핑장과 연꽃단지 일원에서 열리는 행사는

이형찬 | 입력 : 2024/06/09 [13:46]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부산시는 오는 6월 22일부터 23일까지 화명생태공원 오토캠핑장과 연꽃단지 일원에서 열리는 2024 부산 밀페스티벌(부제: 밀친자의 유토피아)의 밀푸드 편집샵 참여 맛집 20여 곳을 공개했다. ‘밀푸드 편집샵’은 미쉐린 가이드에 소개된 맛집부터 부산(로컬) 맛집, 디저트까지 밀로 만든 음식을 한곳에서 즐길 수 있는 곳으로 이번 축제의 핵심 콘텐츠다.

 

오늘(7일) 공개되는 밀푸드 편집샵에는 2024 미쉐린 가이드 부산과 서울에 소개된 램지(뇨끼), 코르파스타바(라비올리 파스타), 르도헤(기장멸치튀김), 도우룸(생면파스타), 류니끄(양식 예정)와 지역 맛집인 코카모메(텐동), 동백아가씨 1961(하얀 동백 떡볶이) 등이 포함돼 눈길을 끈다.

 

▲ 2024 부산 밀 페스티벌 _ 부산광역시

 

이 밖에 지역(로컬) 맛집에는 고메밀면(육전 밀면), 남천면가(들기름 메밀국수), 류센소(라멘), 더프타운(수제버거) 등이 있으며, 디저트 구역(존)에는 츄러스 1500(부산, 츄러스), 파머스가든(춘천, 빵집), 읍천리382(커피 및 음료) 등과 별도 주류 공간(부스)이 마련된다.

 

이번 축제에는 미슐랭 스타 셰프인 도우룸(서울)의 이준 셰프와 류니끄(서울)의 부산 출신 류태환 셰프 등 미쉐린 가이드에 소개된 5개 업체의 셰프들이 깜짝 방문해 직접 음식을 조리할 예정이다.

 

아울러, 밀 관련 역사, 과학, 미술 등 밀의 세계를 탐닉하는 위트&위트 콘서트(Wheat & Wit Concert)의 출연진도 최종 확정됐다. 연꽃단지 일원에서는 국립식량과학원이 운영하는 우리밀 전시, 밀약과 만들기, 국수 제면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과 먹거리 장터가 열린다.

 

한편, 미쉐린 맛집과 지역(로컬) 맛집의 한정 세트 메뉴를 저렴한 가격으로 즐길 수 있는 티켓이 오늘(7일) 오전 10시부터 19일 오후 5시까지 사전 한정 판매된다.

 

미쉐린 맛집 음식 1개와 지역(로컬) 맛집 음식 1개, 식전 환영주(웰컴드링크)로 구성된 세트 메뉴와, 로컬 맛집의 음식 2개와 식전 환영주(웰컴드링크)로 구성된 세트 메뉴가 할인된 가격으로 각각 2만 원, 1만6천 원에 시간대별로 판매된다. 총 사전 판매 수량은 2천 개다. 사전 예약을 하지 못한 시민은 큐알(QR)코드를 활용해 현장에서 단일메뉴만 구매할 수 있다. 현장 구매의 경우 대기가 있을 수 있으며, 조기 마감될 수 있다. 

 

박근록 시 관광마이스국장은 많은 시민들이 밀로 만든 다양한 음식을 한자리에서 경험하고 토크 콘서트, 각종 체험 등을 즐길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축제를 준비하겠다라며, 아울러, 이번 축제를 계기로 부산에 미식 관광이라는 새로운 유행(트렌드)이 잘 정착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사)부산문화관광축제조직위원회 누리집(www.bfo.or.kr)

부산 북구 생태공원길 19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거창군, 군민과 관광객의 추천 여름 여행지 6곳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