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구시장 에서 열리는 이리와 포차축제

다양한 먹거리, 흥겨운 공연, 다e로움 카드 10% 추가 적립

한미숙 | 기사입력 2024/06/13 [13:10]

익산 구시장 에서 열리는 이리와 포차축제

다양한 먹거리, 흥겨운 공연, 다e로움 카드 10% 추가 적립

한미숙 | 입력 : 2024/06/13 [13:10]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익산에서 초여름 밤더위를 시원하게 날릴 이리와 포차 축제가 열린다. 익산시는 오는 14~15일 저녁 5시부터 남부시장 주차장 일원에서 익산 구시장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단과 상인회가 주관하는 이리와 포차 축제를 개최한다. 이리는 현 익산시 동 지역의 옛 이름이다. 축제 이름 '이리와 포차 축제'에는 과거 지명과 이리로 오라는 중의적 의미가 담겼다.

 

이번 축제에는 골뱅이무침부터 계란말이, 순대볶음, 해물파전, 두부김치 등 포장마차에 어울리는 60여 가지의 먹거리가 준비됐다. 푸짐한 양에도 불구하고 1만 원 안팎의 가격대로 제공돼 가성비까지 챙길 수 있을 전망이다. 여기에 바비큐 구역과 푸드 트럭 구역을 추가로 마련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 익산 구시장-이리와 포차-초여름밤 더위 싹 _ 익산시

 

특히 지역 업체인 하이트진로와의 협업을 통해 시원한 주류를 축제 방문객에게 저렴한 가격에 제공하기로 했다. 노래자랑·댄스배틀 등 방문객 참여형 행사는 물론 가수와 DJ의 화려한 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돼 축제장을 찾은 이들의 흥을 돋울 예정이다. 축제장에서 지역 화폐 수단인 다이로움 카드를 이용하면 10% 추가 적립 이벤트까지 제공해 최대 20%의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앞서 시는 성공적인 축제 운영을 위해 3주 동안 먹거리 판매자를 모집하고, 위생·안전교육 등 꼭 숙지해야 하는 관련 교육을 진행했다. 시 관계자는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즐길 거리가 있는 행사를 준비하고자 노력했다며 이번 축제가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돼 구시장과 남부시장이 상생하고 앞으로 지속적으로 축제가 확대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근우 구시장 상인회장은 지난해 먹거리 축제를 발판 삼아 위생과 가격, 맛, 재미 등 만족스러운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한 만큼 꼭 방문해 주시길 바란다며 계속 찾고 싶은 전통시장을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북특별자치도 익산시 인화동1가 119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제주특별자치도, 모녀 맞춤형 제주 여행 명소 5선 공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