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광화문광장서 전남 세계관광문화대전 선포식 개최

관광설명회·업무협약·케이팝 공연·홍보부스 운영 등 다채

박미경 | 기사입력 2024/06/16 [13:44]

서울 광화문광장서 전남 세계관광문화대전 선포식 개최

관광설명회·업무협약·케이팝 공연·홍보부스 운영 등 다채

박미경 | 입력 : 2024/06/16 [13:44]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로 비상하는 글로벌 전남관광 기틀을 다지기 위해 전라남도(이하,전남도)가 추진 중인 ‘2024~2026 전남 세계관광문화대전’ 선포식이 오는 17일부터 이틀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개최된다. ‘2024~2026 전남 세계관광문화대전’은 전남의 모든 관광·문화 이슈를 글로벌 축제와 관광의 장으로 승화해 곳곳에 국내외 관광객을 유인하기 위해 전남도에서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를 위해 22개 시군에 분포한 관광자원을 축제·둘레길, 남도미식, 웰니스, 남도 케이(K)-컬쳐, 농산어촌, 5개 분야로 통합 브랜드화해 유사한 해외 관광자원과 국제 교류를 추진하고, 글로벌 홍보마케팅 강화와 관광상품 발굴 등을 지속해서 추진할 계획이다. 

 

전남도는 ‘2024~2026 전남 세계관광문화대전’의 본격적인 시작을 국내외에 알리고 붐업(Boom-up) 분위기 조성을 위해 18일까지 이틀간 선포식을 개최하고 다양한 문화 행사를 추진한다. 선포식 행사장은 개막식이 열리는 주무대 외에도 5대 관광자원을 보여주는 주제존과 전남도·시군 홍보 부스존, 다채로운 문화공연이 펼쳐질 버스킹 무대 등으로 구성된다.

 

17일에는 전남관광설명회와 개막식이 진행된다. 관광설명회에는 태국정부관광청장, (사)중화동남아여행업협회, (사)한국공연관광협회를 비롯해 인바운드 여행업체 대표들과 전남 향우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남 관광 활성화와 국내외 관광객 유치, 다양한 국제 교류 및 협력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 등이 진행된다.

 

개막식에는 정부 관계자와 전남도지사, 태국정부관광청장, 주한외국공관 대사 등 국내외 주요 내빈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특별공연과 전남 관광비전 선포 등이 진행된다.

 

특히 개막식에 앞서 열리는 특별공연에는 태국송크란축제 공연단의 전통춤, KBS예술과학원 음악영재원의 오케스트라&합창단 연합공연과 안세권&더쁘리모의 명품 공연, 전남도립국악단의 신명나는 사물놀이와 합동 창악 공연을 펼쳐진다.

 

전남 유명 관광자원에 컴퓨터그래픽(CG)을 결합한 미디어아트 기법을 활용, 환상적 장면으로 표현한 오프닝 영상을 선보인 뒤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직접 ‘전남 관광비전 선포’에 나서 5대 관광 분야와 글로벌 전남관광 비전을 소개한다. 이어 정보통신기술(ICT) 융복합 기술과 공연이 결합된 형태로 5대 관광 분야를 보여주는 주제공연, 홍보대사 위촉식이 진행될 예정이다.

 

개막식은 주한대사 등 내빈이 함께 참여해 글로벌 문화관광도시로 성장하는 전남 관광의 미래를 보여주는 퍼포먼스로 마무리된다. 개막식 축하행사에는 키스오브라이프(Kiss of Life), 하이라이트(Highlight), 더윈드, 더블유24(W24), 최유리, 콘(KoN) 등 해외에서도 큰 인기를 얻고 있는 팀들이 대거 출연해 세계관광문화대전 선포식 개최를 축하한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세계 어디에 내놓아도 손색이 없을 만큼 매력적인 전남 관광자원을 통합 브랜드화하고, 적극적인 국제 교류와 홍보마케팅, 대규모 국제행사 개최 등을 통해 전남이 세계적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토록 할 계획”이라며 “외국인 관광객이 가장 가고 싶어 하는 글로벌 관광명소로서 세계 속의 케이(K)-관광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서울 종로구 세종로 1-6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라남도, 문화대전,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제주특별자치도, 모녀 맞춤형 제주 여행 명소 5선 공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