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근대역사문화공간에 ‘목포 대중음악의 전당’ 개관

방문객 안내 플랫폼, 목포 대중음악 발전사 전시, 체험형 공간 운영

한미숙 | 기사입력 2022/09/22 [11:04]

목포시, 근대역사문화공간에 ‘목포 대중음악의 전당’ 개관

방문객 안내 플랫폼, 목포 대중음악 발전사 전시, 체험형 공간 운영

한미숙 | 입력 : 2022/09/22 [11:04]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목포시가 근대역사문화공간에 ‘목포 대중음악의 전당’(이하 대중음악의 전당)을 개관한다. 시는 오는 23일 오후 4시50분 상락동1가에 위치한 구)호남은행 목포지점(이하 호남은행) 건물에서 박홍률 목포시장, 김원이 국회의원, 문차복 시의장, 시의원, 문화재청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목포 대중음악의 전당 오픈식’을 개최한다.

 

▲ 근대역사문화공간에 ‘목포 대중음악의 전당’개관 _ 목포시

 

대중음악의 전당은 호남은행 건물을 활용한 공간이다. 호남은행은 개항 이후 목포에 유일하게 남은 근대 금융 건축물이자 한국인이 설립하고 운영한 민족은행으로 건축사적 가치와 역사적 상징성이 매우 높다. 대중음악의 전당은 호남은행의 원형을 복원해 무역항으로 경제가 번성하면서 음악 등 대중문화의 꽃을 피웠던 근대 목포의 생활상을 고스란히 재현하고 있다.

 

▲ 근대역사문화공간에 ‘목포 대중음악의 전당’개관 _ 목포시

 

1층은 근대 건축 구조를 살린 열린 공간으로 호남은행의 역사와 근대역사문화공간을 홍보하는 방문객 안내 플랫폼을 운영하는데 ‘5G 근대 VR 체험관’도 설치했다. 2층은 목포에서 발전한 한국 대중음악의 흐름과 이난영 등 대중음악 가수의 기획전을 선보인다. 별관은 근대 음악다방과 함께 근대 의상 체험, 비트 메이커(작곡 체험), 인생4컷 사진관 등 체험형 전시 공간으로 구성됐다.

 

▲ 근대역사문화공간에 ‘목포 대중음악의 전당’개관 _ 목포시

 

개관 기념으로 1층 홀에서는 아트퍼니처 김군선 작가의 ‘조선조 목가구의 현대적 변용 전시’가 진행되며, 오픈식 당일 주차장은 ‘목포 문화재 야행’ 뮤직존으로 꾸며져 오후 7시부터 가을밤의 심포니 공연이 펼쳐진다. 시 관계자는 지붕없는 근대역사박물관이라 불리는 목포근대역사문화공간의 앵커시설(관광·문화·예술·여가 등)이 될 목포 대중음악의 전당에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방문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전남 목포시 해안로249번길 34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그땐 미처 몰랐던 수학여행지, 공주 무령왕릉과 왕릉원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