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 관광이 편리해지는 오픈탑 ‘스카이호프 버스’ 운행 재개

온홉오프버스(HOP ON HOP OFF BUS)’라고 불리며 사랑받고 있다

이성훈 | 기사입력 2022/12/01 [05:10]

도쿄 관광이 편리해지는 오픈탑 ‘스카이호프 버스’ 운행 재개

온홉오프버스(HOP ON HOP OFF BUS)’라고 불리며 사랑받고 있다

이성훈 | 입력 : 2022/12/01 [05:10]

[이트레블뉴스=이성훈 기자] 도쿄관광한국사무소는 도쿄를 관광하는 오픈탑 버스인 ‘스카이호프 버스’가 운행 재개된다. 스카이호프 버스는 승하차가 자유로운 방식으로 관광지를 연결하는 오픈탑 버스이다. 스카이호프 버스는 관광지를 운행하는 관광 노선버스로 해외에서는 ‘홉온홉오프버스(HOP ON HOP OFF BUS)’라고 불리며 사랑받고 있다. 예약은 필요 없으며 도쿄도 내 주요 역이나 관광지 인근 버스 정류장에서 부담 없이 승차할 수 있다.

 

▲ 마루노우치 미츠비시 빌딩 버스정류장에 정차한 스카이호프 버스 _ 도쿄관광한국사무소

 

또한 도쿄관광한국사무소는 노선 버스이기 때문에 투어 개최 여부에 대한 걱정 없이 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스카이호프 버스의 특징으로 △예약 NO △승하차 FREE △지하철 계단 NO (휠체어 가능)를 꼽을 수 있다. 1일권 : 어른 2800엔 / 어린이 1400엔 / 2일권 : 어른 4000엔 / 어린이 2000엔

 

스카이호프 버스는 오픈된 좌석을 유지하면서도 여름철과 겨울철, 우천을 대비한 공조 시스템 및 지붕까지 갖춘 차량도 선보였다. 스카이호프 버스는 날씨나 기후에도 구애받지 않는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휠체어도 탑승할 수 있는 배리어 프리 대응으로 고객에게 보다 쾌적한 이동 환경을 갖췄다.

 

▲ 니혼바시(日本橋)를 지나고 있는 스카이호프 버스

 

스카이호프 버스는 한국 관광객에게 인기 있는 아사쿠사 스카이트리 지역을 운행하는 레드 코스, 도쿄타워·레인보우 브릿지·츠키지 긴자 지역을 운행하는 블루 코스, 최근 주목받고 있는 신주쿠·시부야 지역을 운행하는 그린 코스 등 3개 코스로 운행된다. 버스 승차 시의 관광 안내는 GPS 연동에 의한 음성 가이던스 시스템으로, 7개 언어(한국어·영어·중국어·독일어·프랑스어·스페인어·일본어)를 지원한다. *그린 코스는 현재는 영어·일본어만 지원(7개 언어로 확대 예정)

 

▲ 스카이호프 버스에서 긴자의 야경을 즐기는 관광객

 

스카이호프 버스는 아침부터 저녁까지 운행돼 낮 번화가의 북적거리는 모습과 레인보우 브릿지의 박진감 넘치는 베이 에리어 조망, 그리고 아름다운 도쿄의 야경까지 다양한 도쿄의 다양한 모습을 즐길 수 있다. 도쿄역 근처 마루노우치 미쓰비시 빌딩 버스 정류장에서는 3개 코스의 상호 환승이 가능하므로 효율적으로 도쿄 관광을 즐길 수 있다. https://skyhopbus.com

서울 강서구 하늘길 3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한국관광공사 2월 가볼만한 추천 여행지로 선정한 '한류 성지순례' 6곳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