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문, 걷기 열풍의 위기

올레길을 시작으로 전국적으로 걷기 붐이 일고

손동호 | 기사입력 2011/11/15 [14:46]

기고문, 걷기 열풍의 위기

올레길을 시작으로 전국적으로 걷기 붐이 일고

손동호 | 입력 : 2011/11/15 [14:46]
국립공원 관리공단
북한산 사무소장 손동호
걷기 문화는 세계적으로 이미 오래전부터 하나의 추세로 자리 잡고 있다. 파울로 코엘료의 '순례자' 발간 이후 한국인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스페인의 산티아고 순례길 은 이천 년에 달하는 유구한 역사를 가졌으며, 영국의 트레일 문화를 받아들여 20년 동안 조성된 미국의 존뮤어 트레일 도 95년의 역사를 자랑한다.

이 외에도 안나푸르나 트레킹 , 몽블랑 트레킹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걷기 코스 역시 저마다 오랜 역사를 가지고 있다. 국내에서는 2007년 올레길을 시작으로 지리산 둘레길, 서울 성곽길 등이 잇따라 조성되면서 전국적으로 걷기 붐이 일고 있으며, 2010년 9월 북한산국립공원 둘레길이 개통되면서 걷기 열풍의 정점을 찍고 있다.

북한산 둘레길은 개통 이후 현재까지 약 390만명의 탐방객이 다녀갈 정도로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 이러한 관심에 부응하기위해 국립공원관리공단에서는 국도변을 따라 자동차와 함께 걷던 구간(효자길과 충의길)을 숲길로 노선조정하고,그동안 부족했던 화장실과 쉼터를 대대적으로 조성하였다.

▲ 구름정원길_스카이워크 
이러한 이용객 친화적 관리와 의견 수렴 등을 통해 북한산 둘레길은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의 걷기 환경을 갖춘 트레일로 거듭나고 있다.

그러나 급격한 걷기 문화 확산의 한켠에는 부작용도 만만치 않다. 둘레길이 통과하는 마을의 경우 둘레길이 가까워 좋을 수 도 있지만 일부 주민에게는 둘레길이 그리 행복한 길만은 아니다.

산행 중 생긴 쓰레기를 마구 버려 주택가 주변이 쓰레기로 가득차고, 단체로 지나가며 큰 소리로 고함을 질러 깜짝깜짝 놀라기가 하루 이틀이 아니다.

술을 먹고 집안을 기웃거리는 통에 문을 열어놓을 수도 없으며, 애써 키워 놓은 텃밭의 농작물과 과실을 보는 사람마다 하나씩 따가는 바람에 남아나는 것이 없다. 걷기 열풍이 위기가 되고 있는 것이다. 누군가에게는 한 번 걷고 지나가는 길이 어떤 사람에게는 평생을 발붙이고 살아야하는 삶의 터전이다. 즐겁고 행복한 삶을 위해 만든 길이 고통의 길이 되어서는 곤란하다.

샛길을 줄여 북한산을 살리고,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기위해 조성된 북한산 둘레길의 취지에 맞게 열풍처럼 부는 걷기 문화에도 상생의 정신이 필요하다. 건전한 걷기 문화가 올바로 정착되기 위해 둘레길 이용객들의 높은 시민의식이 절실한 때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 영동의 향기가 가득한 먹거리 영표국밥, 영표덮밥 난계국악축제장 에서 맛본다
  • 남도음식문화큰잔치, 11일 강진만서 개막
  • 한국민속촌 공포체험 귀굴 11월 3일까지 연장 운영
  • 담양 죽녹원, 전라남도 유일 지방정원 등록
  • 항구에서만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체험 가득한 축제
  • 강릉 주문진오징어 축제 태풍으로 3일 행사취소
  • 백성을 생각하는 군주의 마음을 담는 창덕궁 벼베기 행사 개최
  • 야생화 가득한 광주호 호수생태원 으로 떠나는 가을여행
  • 인천시, 문화관광해설 관광자원 확대한다
  • 2019 한강 종이비행기 축제 개최
  • 담양군, 국내 유일 개구리 주제 생태공원 개구리생태공원 개관
  • 여수낭만포차, 이달부터 거북선대교 아래서 운영
  • 제천시 대표음식브랜드 약채락 페스티벌 개막
  • 한국 문학의 정취가 묻어나는 감성 여행지
  • 2019 제천한방바이오 박람회 개최
  • 인천시, 월미공원 물범카 이용료 감면대상 확대한다
  • 제1회 제천 한평정원 페스티벌 정식 개장
  • 북한산국립공원도봉사무소, 야생동물 식량 도토리 저금통 운영
  • 보은군, 속리산 문화축제 등 3개 행사 연이어 개최
  • 색동옷 갈아입는 조선왕릉 가을 숲길로 오세요
  • 국내여행
    옥천군, 금강비경祕境 발굴해 관광자원으로 활용한다
    1/3
    인기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