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문화재청 공모사업 생생문화재 5년 연속 선정

문화재청, 지방자치단체, 민간단체가 서로 힘을 합쳐 다양한

이소정 | 기사입력 2020/10/08 [05:37]

시흥시, 문화재청 공모사업 생생문화재 5년 연속 선정

문화재청, 지방자치단체, 민간단체가 서로 힘을 합쳐 다양한

이소정 | 입력 : 2020/10/08 [05:37]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시흥시는 문화재청 공모사업인 생생문화재 사업에 5년 연속 선정됐다. 생생문화재는 문화재청, 지방자치단체, 민간단체가 서로 힘을 합쳐 다양한 콘텐츠를 국민이 향유할 수 있도록 제공하는 대표적인 지역문화재 활용사업이다.

 

▲ 시흥 오이도 유적_생생문화재 사진제공 

 

이에 따라 시흥시는 2021년에도 풍부한 선사 문화 콘텐츠를 지닌 시흥 오이도 유적(사적 제441호)을 교육의 장으로 활용해, 상상 속의 선사시대를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자유학기제 및 방과후 학교 등 다양한 교과과정과 연계하여 운영 첫해인 2017년부터 올해까지 총 100회에 걸쳐 3,200여 명이 참여하는 등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시는 생생문화재 사업에 선사시대 시간여행 프로그램 오이도 Go, Back, Jump! 를 필두로, 캠프와 피크닉을 결합한 오이도 선사 캠프닉을 비롯해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오이도 AR 패총전시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비대면 프로그램 ‘오이도 선사 캡슐’ 등 신규 프로그램 2종을 더해 더욱 다양하고 알찬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한다.

경기 시흥시 정왕동 924-13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한국관광공사, 가을시즌 숨은관광지 추천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