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기간 4대궁.종묘.조선왕릉 무료개방

고궁과 왕릉을 찾은 관람객을 위하여 다양한 추석맞이

양상국 | 기사입력 2019/09/07 [09:10]

추석 연휴기간 4대궁.종묘.조선왕릉 무료개방

고궁과 왕릉을 찾은 관람객을 위하여 다양한 추석맞이

양상국 | 입력 : 2019/09/07 [09:10]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문화재청은 우리 민족의 고유 명절인 추석을 맞아 추석 연휴기간에 전 국민을 대상으로 4대궁·종묘, 조선왕릉을 무료개방(창덕궁 후원, 경복궁 야간 특별관람 제외)한다. 아울러 평소 시간제 관람으로 운영되는 종묘도 추석 연휴기간 중에는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더불어 추석연휴에 고궁과 왕릉을 찾은 관람객을 위하여 다양한 추석맞이 문화행사를 마련하였다.

 

▲ 경복궁 근정전 야간


먼저 경복궁에서는  대취타 정악과 풍물연희를 공연하는 고궁음악회(9.13.~15.)와 궁중 약차와 병과를 시식할 수 있는 생과방(9.12.~15.) 체험이, 창덕궁에서는  봉산탈춤과 줄타기, 풍물굿판이 열리는 창덕궁 추석행사(9.13.), 덕수궁에서는 전통춤 공연인 덕수궁 풍류(9.13.)와 대한제국 시기 고종 황제가 외국공사 접견을 재현한 대한제국 외국공사 접견례(9.14.~15.)가 펼쳐진다.

창경궁에서는 상시 야간관람객을 대상으로 고궁음악회(9.12.~14.)가 열리며 궁궐에 내려온 보름달(9.12.~22.) 사진촬영 구역이 별도로 마련되어 관람객들을 즐겁게 할 예정이다. 종묘에서는 해설과 함께하는 종묘 모형 만들기(9.15.) 체험이 진행된다. 연휴기간에는 고궁에서 한가위 보름달도 즐길 수 있다. 경복궁에서는 연휴기간 야간 특별관람(유료/사전예약제)이, 덕수궁과 창경궁에서는 상시 야간관람(무료)이 진행될 계획이다. 

 

▲ 창경궁 명정전


민족 고유의 명절 추석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전통 민속놀이도 덕수궁(9.12.~15.서울 중구)과 세종대왕유적관리소(9.12.~15.경기도 여주시)에 마련된다. 가족, 친구들과 함께 방문하면 제기차기, 투호, 윷놀이, 팽이치기 등을 즐길 수 있다. 추석 문화행사에 대한 세부 사항은 해당 관리소로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이 외에도 현충사관리소가 12일부터 14일까지 충무문 앞 광장에서 윷놀이, 투호, 제기차기, 굴렁쇠 굴리기, 전통 딱지치기 등 민속놀이 마당을 펼칠 계획이고, 칠백의총관리소도 같은 기간(9.12~14)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칠백의총 광장에서 한지 제기 만들기, 윷놀이와 투호놀이 등 체험과 민속놀이 행사를 진행한다.

 

▲ 국립무형유산원 전경  _ 관광공사


국립무형유산원은 토요일인 7일과 14일 오전 11시부터 4시까지 국립무형유산원 중정에서 가족단위 체험객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명절음식 송편 만들기와 제기와 팽이 만들기, 투호와 굴렁쇠 굴리기, 윷놀이 등 민속놀이 행사를 펼친다.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13일부터 14일까지 해양유물전시관 야외광장과 라운지에서 해양문화재와 함께하는 민속놀이 체험행사를 펼친다. 이번 행사는 섬마을에서 행해졌던 명절 민속행사를 소개하는 민속 행사 사진전, 온 가족이 함께할 수 있는 대형윷놀이, 사방치기, 굴렁쇠 굴리기, 투호놀이, 제기차기, 공기놀이, 팽이치기의 민속놀이 체험, 어린이들을 위한 대보름 강강술래 팽이와 전통 연필꽂이 만들기 등 세 가지 주제로 진행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강화의 직물 역사를 품은 핫 플레이스, 소창체험관과 조양방직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