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백아산 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신축

기존 숲속의 집 14개 동 중 1개 동을 철거하고 목조주택으로 신축

박미경 | 기사입력 2019/09/07 [09:50]

화순군, 백아산 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신축

기존 숲속의 집 14개 동 중 1개 동을 철거하고 목조주택으로 신축

박미경 | 입력 : 2019/09/07 [09:50]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화순군이 백아산 자연휴양림의 숲속의 집을 신축한다. 군은 올해로 개장(1996년) 20년째인 백아산 자연휴양림의 노후 시설물을 새로 단장한다. 기존 숲속의 집 14개 동 중 1개 동을 철거하고 목조주택(1개 동, 73.25㎡)으로 신축할 계획이다. 9월 안에 신축 공사에 착수하고 11월 말 완공할 예정이다. 군은 이용객이 불안감을 느낄 수 있어 정밀 안전진단 등을 거쳐 노후 시설물을 철거하는 등 산림 휴양 서비스 업그레이드를 위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 백아산 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신축


군은 해마다 숲속의 집을 1개 동 이상 신축할 계획이다. 백아산 자연휴양림은 북면에 위치하고 15개 동 21실을 운영 중이다. 숲속의 집은 14동 14실, 숲속 수련원은 1동 7실로 조성돼 있다. 편의 시설로 잔디광장, 운동 시설, 족구장, 정자가 있고 명산으로 손꼽히는 백아산 등산로와 연결돼 있다.

 
군 관계자는 여가문화 확대로 가족 단위 휴양객들에게 사랑받는 백아산 자연휴양림이 이용하는 데 불편함이 없도록 하겠다며 수려한 경관과 백아산 하늘다리 등을 찾는 관광객과 휴양객이 쾌적하고 편안하게 쉴 수 있는 힐링 장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강화의 직물 역사를 품은 핫 플레이스, 소창체험관과 조양방직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