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강남구, LED 불빛 600개로 꾸민 별빛공원 조성

호롱불·장미(덩굴)·사랑의 벤치 등 청담교 푸드트럭존에 설치

박미경 | 기사입력 2019/10/17 [00:34]

서울 강남구, LED 불빛 600개로 꾸민 별빛공원 조성

호롱불·장미(덩굴)·사랑의 벤치 등 청담교 푸드트럭존에 설치

박미경 | 입력 : 2019/10/17 [00:34]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 으로 도약 중인 강남구가 이달 말까지 청담교(삼성동 185-3) 푸드트럭존 별빛스퀘어(舊 시원스퀘어)에 LED 조명으로 꾸민 별빛공원을 조성한다. 구는 일부 녹지공간에 LED 조명 600여개를 설치해 별빛스퀘어로 이름을 변경하고, 산책로를 꾸민다. 불·원형등·장미(덩굴)·보리·사랑의 벤치 등 다양한 형태의 조명이 오후 6시부터 11시까지 운영되며, 구민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봉은교 사거리에 안내용 입간판이 설치된다.

 

▲ 푸드트럭존-별빛공원 구상도


19일 오후 7시에는 500인치 대형 스크린에서 덕혜옹주를 무료로 상영한다. 선착순으로 입장할 수 있으며, 에어베드·의자·돗자리 등 300여개의 편의시설이 마련된다. 식전행사로 버스킹이 열리고, 푸드트럭에서는 먹거리를 2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한다.

구 건설관리과장은 구는 지난 4월 탄천변에 별빛스퀘어를 조성해 공연무대·덱(deck)·음향시설·조명·나무조형물 등을 설치하고, 버스킹과 푸드트럭을 상시 운영하고 있다 며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별빛스퀘어를 주민이 힐링할 수 있는 문화·휴식 공간으로 만들겠다 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영동 도마령의 만추, 뛰어난 풍광과 정취로 눈길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