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산수유꽃축제 예정대로 개최

코로나19 여파로 취소 위기를 맞았던 대표 봄꽃축제

박미경 | 기사입력 2020/02/19 [01:55]

구례산수유꽃축제 예정대로 개최

코로나19 여파로 취소 위기를 맞았던 대표 봄꽃축제

박미경 | 입력 : 2020/02/19 [01:55]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전남 구례군은 코로나19 여파로 취소 위기를 맞았던 대표 봄꽃축제인 제21회 구례산수유꽃축제를 예정대로 개최한다. 집단행사를 전면적으로 연기하거나 취소할 필요성은 낮다는 정부방침에 따라 방역조치를 충분히 마련한 후 축제를 진행하는 것으로 축제추진위원회 회의를 통해 결정했다.

 

▲ 산수유군락지-반곡마을


이번 축제는 코로나19로 인해 침체한 지역 상권을 활성화하는 데 목적을 두고 지역주민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체험 위주 프로그램으로 진행하기로 했다. 다만 호흡기 전파를 유발할 수 있는 개막식과 축하공연 등은 하지 않기로 했다.

 

▲ 구례산수유꽃축제 


축제추진위원회는 산수유꽃을 보기 위해 찾는 관광객들이 안전하고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편의시설 마련과 방역 대책에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구례산수유꽃축제는 3월 14일부터 22일까지 9일간 전남 구례군 산동면 지리산온천 관광지 일원에서 열린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문화체육관광부, 방한 도시관광 선도모델 육성 위한 관광거점도시 선정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