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 고산자연휴양림 휴가철 방문객 맞이 준비 완료

1만3천여 꽃 식재․야생화 형형색색. 코로나 안전 수칙 준수도 만전

박미경 | 기사입력 2020/07/22 [09:15]

완주 고산자연휴양림 휴가철 방문객 맞이 준비 완료

1만3천여 꽃 식재․야생화 형형색색. 코로나 안전 수칙 준수도 만전

박미경 | 입력 : 2020/07/22 [09:15]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전북 완주 고산자연휴양림, 문화공원이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방문객 맞이 준비를 마쳤다. 완주군은 고산자연휴양림, 문화공원의 방문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서 꽃을 식재하고, 관목 전지작업과 풀베기 및 도로변 화단정비 등 환경정비를 마쳤다.

 

▲ 고산자연휴양림 _ 완주군청 


피튜니아, 백일홍, 마리골드 등 1만3000여 본을 식재했으며 현재 샤스타데이지, 꽃양귀비, 금계국 등 다채로운 야생화가 활짝 피어 휴양림과 문화공원이 형형색색으로 물들었다. 또한, 방문객들의 안전을 위해 고산자연휴양림 숙박시설은 제한적으로 개방·운영하며 모든 방문객들은 발열체크 및 방문객 명단을 작성하고 있다.

 

▲ 고산자연휴양림

 

이외에도 수시로 방역소독과 환기를 실시해 방문객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군산림녹지과장은 자연휴양림의 쾌적한 자연환경과 활짝 핀 꽃들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방문객들이 조금이나마 활력을 되찾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100년 된 소나무 숲이 지닌 치유의 힘, 국립대관령치유의숲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