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김포~부산 첫 취항

넓은 좌석 항공기 투입해 상용 고객 유치

박소영 | 기사입력 2020/08/22 [13:56]

에어서울, 김포~부산 첫 취항

넓은 좌석 항공기 투입해 상용 고객 유치

박소영 | 입력 : 2020/08/22 [13:56]

[이트레블뉴스=박소영 기자] 에어서울이 지난 21일 부터 김포~부산(김해) 노선 운항을 시작했다. 첫 취항편인 RS963편은 오전 10시 50분에 김포공항을 출발해 김해공항에 11시 50분에 도착하며, 3시간 간격으로 하루 3편씩 매일 운항한다.

 

▲ 에어서울 부산 첫 취항을 맞아 캐빈승무원들이 에어서울 기내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김포~부산 노선은 상용 수요가 많은 점을 고려해 앞뒤 좌석간격이 넓은 A321-200(195석) 국제선용 항공기가 투입된다. 또한, 코로나19가 확산됨에 따라 기내 방역은 기존보다 더욱 강화하기로 했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국제선 운항이 사실상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에 이번 김포 부산 취항을 시작으로 국내선을 적극 확대해나갈 계획이다.며, 김포~제주 노선도 하루 8편 운항으로 코로나 이전보다 2배 이상 확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동해 베틀바위 산성길, 두타산의 비경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