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옥암수변공원 산책로 야간 보행환경 개선

2020년 안심가로등 지원사업전국 공모 사업에 선정

양상국 | 기사입력 2020/09/05 [10:18]

목포시, 옥암수변공원 산책로 야간 보행환경 개선

2020년 안심가로등 지원사업전국 공모 사업에 선정

양상국 | 입력 : 2020/09/05 [10:18]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옥암수변공원에 태양광 가로등이 설치돼 야간 산책길을 안전하게 밝힌다. ㈔밀알복지재단에서 전국 226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안심가로등 지원사업 전국 공모에 목포시가 최종 선정돼 옥암수변공원의 보행환경이 개선될 전망이다. 특히 이번 사업은 관내 산책로 개선을 고민해 오던 부주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선제적으로 응모해 얻은 결과로 동 행정의 좋은 사례가 되고 있다.

 

▲ 옥암수변공원 안심가로등 설치


사업대상지는 부주동 관내에 위치한 옥암수변공원 산책로(영산강 둑방 길) 총연장 1.6㎞ 구간으로 올해 말까지 순수 민간자본 3억원을 투입해 태양광 가로등 42본이 설치될 예정이다. 태양광 가로등은 독립충전식 LED등으로 50W급 태양광 패널에서 생산된 전력을 낮 동안 충전해 4∼5일 이상 유지할 수 있으며 일출·일몰 시간을 자동으로 감지해 점·소등이 가능하다. 또한, 충전 컨트롤러를 적용해 일조량이 부족한 겨울철이나 여름철 태풍, 장마 기간에도 안정적으로 작동하는 최첨단 기기이다.

 
목포시장은 이번 안심 가로등 설치로 옥암수변공원을 찾는 많은 시민이 야간에도 안전하게 산책할 수 있는 보행환경이 조성됐다며 앞으로도 사회안전망을 구축에 힘써 안전도시 구현에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전남 목포시 남악로58번길 2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동해 베틀바위 산성길, 두타산의 비경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