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립미술관 기획전시, 봄봄봄 개최

지역 원로 작가 조상현, 차영규, 최종림 작품 전시

한미숙 | 기사입력 2024/04/05 [03:32]

강릉시립미술관 기획전시, 봄봄봄 개최

지역 원로 작가 조상현, 차영규, 최종림 작품 전시

한미숙 | 입력 : 2024/04/05 [03:32]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강릉시립미술관은 강릉지역 원로 작가들의 대표작품을 만나볼 수 있는 기획전시 봄봄봄 을 오는 4월 12일(금)부터 7월 7일(일)까지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전 생애에 걸쳐 작품 활동을 꾸준히 해 온 조상현, 차영규, 최종림 작가의 작품을 조명하는 자리로, 작가들만의 개성 있고 원숙미가 느껴지는 다양한 시각 작품 30여 점을 감상할 수 있다.

 

조상현 작가는 지난 52년 동안 극사실 회화작업을 하고 있으며, 극도로 현실화된 작품을 통해 복잡다단한 현시대를 살아가는 현대인을 위한 평안, 위안 같은 안락함을 작품에 담고 있다. 작가는 충남 서산시에 조상현극사실미술관을 설립하고, 한서대학교 교수 등을 역임했으며,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표창장 및 대한민국미술대전 등에서 수상했다.

 

▲ 강릉시립미술관 기획전시 《봄봄봄》 포스터 _ 강릉시


차영규 작가는 은근과 끈기가 담겨있는 한지를 이용하여 한지 성형을 통해 가변형 캔버스를 만들어 채색 물감을 거듭 올려 생동하고, 정감 있는 분위기를 쌓고, 때로는 요철 부위를 불로 그을리는 등 한지의 주원료인 닥 원형의 성질을 극대화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 강릉원주대학교 예술체육대학 교수·학장 등을 역임했으며, 황조근정훈장 수훈, 강원도 문화상, 미술세계상 본상 등을 수상했다.

 

최종림 작가는 예측 불가능한 비정형의 기하학적 도형으로 작품을 채우고, 작가 특유의 검은색은 끝없이 사유하고 정제된 고민을 괄호 안에 넣어 검은 바다에 던지듯 현상계 너머 사유계를 표현하고자 한다. 강원도전 초대·운영·심사위원 역임, 가톨릭관동대학교, 상지대학교 등에 출강했고, 동아미술제 동아미술상, 대한민국미술대전 등에서 수상했다. 전시는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월요일을 제외한 오전 10시부터 18시까지 관람 가능하고, 20인 이상 단체 관람 시 사전 예약을 해야 한다.

 

강릉시립미술관 관계자는 추상에서 극사실까지 아우르는 작품을 바라보고 거듭 들여다봄으로써, 동시대에 주목받는 현대미술 지역 작가들의 다양하고 풍부한 작품세계를 만나보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강원특별자치도 강릉시 화부산로40번길 46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강릉시, 강릉시립미술관, 전시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제주특별자치도, 모녀 맞춤형 제주 여행 명소 5선 공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