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광양의 젖줄, 섬진강 갱조개 이야기 전(展) 개최

11일부터 7일 동안, 서양화가 백숙아 작가 작품 21점 전시

김미숙 | 기사입력 2023/12/10 [12:59]

광양시,광양의 젖줄, 섬진강 갱조개 이야기 전(展) 개최

11일부터 7일 동안, 서양화가 백숙아 작가 작품 21점 전시

김미숙 | 입력 : 2023/12/10 [12:59]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광양시는 오는 11일부터 문화예술회관 1층 전시실에서 서양화가 백숙아 작가의 ‘광양의 젖줄, 섬진강 갱조개(재첩) 이야기 전(展)’을 선보인다. 이번 초대전은 지역 예술인에게 전시 기회를 지원해 창작 의욕을 높이고, 시민들에게 다양한 작품을 감상하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기획된 전시회로 백숙아 작가의 작품 21점을 만날 수 있다.

 

백숙아 작가는 개인전 6회, 광양․포항 교류전, 100호 대작 전시회, 남해안 남중권 문화예술제(여수 예울마루), 남도 미술의 향기전(목포 문화예술회관), 영호남 상생교류전, 제20회 유니세프와 함께하는 2021 부산국제아트페어전 등 여러 단체 전시회에 100회 이상 참여했다.

 

▲ 기획초대전 광양의 젖줄, 섬진강 갱조개 이야기 展 개최 _ 광양시

 

수상경력으로는 전라남도미술대전 특선 4회, 입선 5회, 남농미술대전 특별상 2회, 개천예술제 특선 2회 등 다수의 상을 수상했으며, 백 작가는 현재 남도인문학연구소장과 섬진강아트테라피 대표, 광양문화연구회장으로 활동 중이다.

 

이번 전시회는 2021년도에 첫선을 보였던 ‘섬진강 갱조개 이야기 전(展)’에 이은 연속작품으로 광양의 젖줄 섬진강에서 채취한 갱조개를 미술작품으로 신비하게 표현해 관람하는 동안 개성 넘치는 작가의 작품세계와 창작에 대한 열정을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박양균 문화예술과장은 일상을 더 풍요롭게 해줄 전시회에 시민들의 많은 관람을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예술인들이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참여 공간 마련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양의 젖줄, 섬진강 갱조개 이야기 전(展)’은 오는 11일부터 17일까지 광양시문화예술회관 제1전시실에서 무료로 열리며, 전시회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이다. 문화예술과(061-797-2528)

전남 광양시 광양읍 향교길 9-3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양시, 전시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제주특별자치도, 모녀 맞춤형 제주 여행 명소 5선 공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