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독일마을 마이페스트 개최

맞이 독일 전통 축제 재현 가을 옥토버페스트와 조화

한미숙 | 기사입력 2024/04/20 [19:10]

남해군 독일마을 마이페스트 개최

맞이 독일 전통 축제 재현 가을 옥토버페스트와 조화

한미숙 | 입력 : 2024/04/20 [19:10]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남해군은 오는 5월 4일 ‘독일마을 마이페스트’를 개최한다. ‘마이페스트’는 봄이 오는 것을 축하하고 풍요를 기원하는 독일 전통 축제다. 남해군은 독일마을 광장에 마이페스트를 상징하는 꽃 기둥 마이바움을 세우고 다채로운 행사를 펼친다.

 

▲ 독일마을 마이페스트 _ 남해군

 

마이페스트는 지난 2022년 남해군 방문의 해를 기념해 처음 개최되어 관광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올해 주제는 ‘5월의 봄바람! 남해의 꽃이 되다’로, 독일마을 주민들과 함께하는 퍼레이드, 꽃 장식 마이바움(장대) 오르기, 독일전통춤 함께 추기, 지역 셀럽 도르프청년마켓, 해질 무렵 낭만 음악회 △화관만들기 체험 등이 열린다. 또한 지역 대학생 100여명이 참여해 퍼레이드와 전통춤 추기 등을 함께 할 계획이다.

 

5월 5일 어린이날에는 원예예술촌에서 어린이날 행사가 열린다. 13세 이하 어린이들은 무료입장이 가능하고, 아름다운 꽃들이 만발한 원예예술촌의 진풍경을 볼 수 있다.

 

장충남 남해군수는 독일마을은 10월의 옥토버페스트로 유명하지만 5월의 마이페스트 역시 이색적이고 남해군을 즐길 수 있는 행사가 될 것이라며 많은 분들이 오셔서 좋은 추억을 남길 수 있도록 행사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경남 남해군 삼동면 물건리 1154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광공사, 6월 여행가는 달 한정판 특별 체험 운영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