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노들섬 잔디마당에 가족 대상 관람공간 운영

아이돌봄으로 온전한 문화생활 누리지 못한 엄마, 아빠에게 특별한

한미숙 | 기사입력 2023/09/19 [00:24]

서울시, 노들섬 잔디마당에 가족 대상 관람공간 운영

아이돌봄으로 온전한 문화생활 누리지 못한 엄마, 아빠에게 특별한

한미숙 | 입력 : 2023/09/19 [00:24]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서울시가 오는 10월7일(토) 열리는 서울세계불꽃축제 2023을 맞이해 노들섬 잔디마당에 500석 규모의 엄마‧아빠 전용 관람공간인 엄마아빠행복존을 마련하여 운영한다. 노들섬은 여의도 한강공원과 가까운 불꽃축제 관람 명소로 시민들의 큰 사랑을 받는 곳이다. 

 

서울세계불꽃축제는 한화그룹이 지난 2000년부터 사회공헌사업으로 진행중인 대규모 축제로 매년 10월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개최된다. 올해는 10월7일(토)에 Lights of Tomorrow를 주제로 한국을 비롯한 중국, 폴란드 등이 참여하여 관람객들에게 잊지 못할 가을밤의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불꽃 연출은 오후 7시 20분부터 8시 30분까지, 70분간 진행된다. 

 

▲ 서울세계불꽃축제 2023 포스터 _ 서울시

 

그동안 어린 자녀가 있는 가족은 안전 등의 이유로 자녀와 함께 불꽃축제에 참여하는 데 어려움이 있었다. 올해는 노들섬 잔디마당에 엄마아빠행복존을 마련하여 돗자리, 접이식 의자 등을 이용해 자녀와 함께 쾌적하고 안전하게 불꽃축제의 감동을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축제 당일 노들섬 주차장은 통제 예정으로, 대중교통을 이용해야 한다. 또한 별도 좌석이 제공되지 않으므로 돗자리, 접이식 의자 등의 관람용품을 직접 가져와야 한다. 

 

엄마아빠행복존의 이용 대상은 9세 이하(2014년 이후 출생) 아동이 포함된 서울시 거주 가족이다.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9월 21일(목) 오전 10시부터 25일(월) 오후 5시까지 서울시 공공예약시스템(yeyak.seoul.go.kr)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신청자 중 추첨을 통해 125가족(1가족 4인 기준, 500석)을 선정한다. 선정된 가족에게는 10월 4일(수) 개별 안내 문자를 발송할 예정이다. 한편, 잔디마당을 제외한 노들섬의 다른 공간은 자녀 동반 가족 이외에도 모든 일반 시민들에게 개방된다. 

 

최경주 서울특별시 문화본부장은 평소 아이돌봄으로 문화생활을 마음껏 누리지 못했던 엄마, 아빠를 위해 노들섬 잔디마당에 엄마아빠행복존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편의성을 높이는 노력들을 계속해서 이어나가 시민 모두가 서울의 문화예술을 행복하게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서울 용산구 양녕로 445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서울시, 노들섬, 잔디마당,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거창군, 군민과 관광객의 추천 여름 여행지 6곳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