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3월 무료 영화로 황정민·정우성 주연 ‘서울의 봄’ 상영

주민들이 관람하며 즐거운 시간이 되길 앞으로도 다양한 장르의 영화

박동식 | 기사입력 2024/03/17 [00:32]

부안군, 3월 무료 영화로 황정민·정우성 주연 ‘서울의 봄’ 상영

주민들이 관람하며 즐거운 시간이 되길 앞으로도 다양한 장르의 영화

박동식 | 입력 : 2024/03/17 [00:32]

[이트레블뉴스=박동식 기자] 부안군은 3월 무료영화 ‘서울의 봄’을 오는 21일 오후 3시와 7시 30분 2회에 걸쳐 부안예술회관 공연장에서 무료로 상영한다. 

 

▲ 부안군, 3월 무료 영화 황정민·정우성 주연 ‘서울의 봄’ 상영

 

영화 ‘서울의 봄’은 1979년 12월 12일 보안사령관이 이끄는 군대 내 사조직 하나회의 군사 반란 사건을 다룬 실화를 모티브로 만든 영화로 권력에 눈이 멀어 정권을 탈취하려는 보안사령관 전두광(황정민)과 그에 맞선 수도경비사령관 이태신(정우성)이 벌이는 일촉즉발의 숨 막히는 사투의 9시간을 생생하게 그려낸 배우들의 열연과 감독의 뛰어난 연출로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었다. 관람료는 전석 무료로 12세 이상 선착순 입장이며 공연장 내 음식물 섭취가 금지된다.

 

군 관계자는 “1000만 관객 영화 ‘서울의 봄’을 많은 주민들이 관람하며 즐거운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장르의 영화를 상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북특별자치도 부안군 부안읍 예술회관길 1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군, 무료영화, 서울의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거창군, 군민과 관광객의 추천 여름 여행지 6곳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