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북도 미동산수목원, 상록담 수변공간에 자연환경 생태탐방로 조성

수변공간에 자연생태를 가까이에서 자유롭게 관찰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

양상국 | 기사입력 2024/04/19 [07:17]

충청북도 미동산수목원, 상록담 수변공간에 자연환경 생태탐방로 조성

수변공간에 자연생태를 가까이에서 자유롭게 관찰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

양상국 | 입력 : 2024/04/19 [07:17]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충청북도 산림환경연구소는 레이크파크 르네상스 사업에 발맞춰 미동산수목원 내 상록담 주변에 자연환경 생태탐방로를 조성했다. 미동산수목원 자연환경 생태탐방로는 18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수목원 상록담 수변공간에 자연생태를 가까이에서 자유롭게 관찰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고자, 생태관찰대, 데크로드, 생태탐방로를 조성하였다.

 

▲ 미동산수목원 자연환경 생태탐방로 조성사업 완료사진(전면) _ 충북도

 

물방물 모양의 생태관찰대는 높이 15m(155㎡, 2층) 규모로 수목원 수변공간을 상층부에서 조망할 수 있으며, 수목원 상록담 둘레의 탐방코스를 이어주고 건강한 자연생태계를 관찰·교육 할 수 있는 체험공간이다.

 

천연목재를 사용한 데크로드는 생태관찰대와 이어지는 노선길이 243m(폭 2m) 정도 규모의 보행로로 상록댐 주변 주수종인 메타세쿼이아의 생육을 관찰할 수 있으며, 생태탐방로는 수목원 기존 숲길과 연결한 노선길이 630m(폭 1m) 규모의 생태탐방로로 수목·곤충 등 산림생태를 근접 관찰하는 체험공간이다.

 

▲ 미동산수목원 자연환경 생태탐방로 조성사업 완료사진(후면)

 

산림환경연구소 김태은 소장은 미동산수목원 자연환경 생태탐방로가 수목원의 랜드마크 시설로 부응되길 바라며, 수목원 관람객에게 새로운 수변생태 교육·체험공간으로 활용됐으면 한다며 미동산수목원의 새로운 명소로 떠오를 것으로 기대한다. 말했다. 또한, 앞으로 외부전문가 및 수목원 관람객 의견 수렴을 통해 수목원 활성화를 위해 신규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 및 추진하여 충북 레이크파크 르네상스 실현에 앞장서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충북 청주시 상당구 미원면 수목원길 5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청북도, 미동산수목원, 생태탐방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관광공사, 6월 여행가는 달 한정판 특별 체험 운영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