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제19회 봉숫골 꽃나들이 축제 오는 3월 개최

봉숫골 꽃나들이 축제 시기 3월23일(토)~3월24일(일) 개최

한미숙 | 기사입력 2024/02/21 [12:38]

통영시, 제19회 봉숫골 꽃나들이 축제 오는 3월 개최

봉숫골 꽃나들이 축제 시기 3월23일(토)~3월24일(일) 개최

한미숙 | 입력 : 2024/02/21 [12:38]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통영시 봉숫골벚꽃축제위원회는 지난 19일 제19회 봉숫골벚꽃축제위원회 발대식을 개최하고 올해 벚꽃축제는 지난해 보다 일주일 빠른 3월 23일부터 이틀간 진행된다. 이날 발대식은 국민의례, 위촉장 전수로 시작해 위원장 인사말씀과 자체회의 순으로 진행됐으며, 제19회 봉숫골벚꽃축제위원회는 임병철 위원장과 진상명 사무국장을 포함해 총 17명의 위원으로 구성을 완료했다.

 

▲ 제19회 봉숫골 꽃나들이 축제 _ 통영시

 

또한, 제19회 봉숫골 꽃나들이 축제는 세계적인 기후 온난화 추세에 따라 올해 날씨가 많이 따뜻해 질 것을 예상해 축제기간을 일주일 앞당겨 3월 23일 부터 24일 양일간 진행하기로 했다. “이번 봄도 잘 부탁해!”라는 부제로 작년에 이어 시민과 상춘객들에게 잊지 못할 봄날의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제19회 봉숫골 꽃나들이 축제는 제2회 미스&미스터 트롯, 청소년댄스 배틀 그리고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봉평동 주민과 함께하는 작은 음악회 등을 이번 축제의 메인 행사로 준비한다.

 

▲ 제19회 봉숫골 꽃나들이 축제(제18회 축제사진)

 

작년에 큰 인기를 끌었던 세계적인 축구선수 김민재(독일 바이에른 뮌헨 소속)선수의 싸인볼 및 친필 싸인 유니폼 증정 이벤트(독일 바이에른 뮌헨 소속)와 김민재 등신대를 활용해 봉숫골을 방문하는 많은 시민들에게 큰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라고 축제위원회 측은 밝혔다.

 

임병철 봉숫골벚꽃축제위원장은 새롭게 시작하는 제19회 봉숫골벚꽃축제위원회는 전 자생단체와 서로 소통하고 협의해 봉숫골을 찾는 시민들에게 다채로운 볼거리와 지역상권 활성화에 기여하는데 힘쓰는 공동체가 되길 바란다며 소감을 밝혔다.

 

백철기 봉평동장은 제19기 봉숫골벚꽃축제위원회의 힘찬 출발을 축하하며, 한 달여 남은 봉숫골꽃나들이 축제를 잘 준비해 시민 모두가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축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봉숫골 꽃나들이 축제는 2003년 제1회를 시작으로 2024년 제19회까지 진행되며 더욱 깊어지고 의미도 더해지면서 통영의 대표 봄나들이 명소로 자리매김 했다.

경남 통영시 통영해안로 515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통영시, 봉숫골꽃나들이, 축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해외여행
[여행칼럼] 물의 도시 베네치아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